‘원발성 알도스테론증’ 환자를 위한 지침서


본 안내서의 목적

이 안내서는 내과 의사를 대상으로 한 ‘원발성 알도스테론증 환자의 진단과 치료를 위한 임상 지침서’를 바탕으로 구성되었으며, 미국 내분비학회에서 검증된 광범위한 연구를 기반으로 작성되었습니다.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은 양쪽 콩팥의 위쪽에 위치하는 작은 내분비샘인 부신에서 알도스테론이라는 호르몬이 과다하게 생성되면서 발생하는 질병입니다. 알도스테론이 높으면 체내에서 나트륨(sodium)이 증가하게 되고, 칼륨(potassium)은 감소하게 됩니다. 체내 나트륨의 축적으로 체내의 수분량이 증가하게 되고, 이로 인해 혈압이 상승하게 됩니다.

과거에는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이 매우 드문 것으로 여겨졌지만, 최근의 연구에 의하면 고혈압 환자의 10%에서 이 질환이 동반되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은 조절되지 않는 중증 고혈압 환자들에게서 더욱 흔히 발견됩니다. 동일한 혈압에서도 원발성 알도스테론증 환자는 다른 고혈압 환자보다 심장 질환이나 뇌졸중 등의 질환이 발생할 위험도가 높으므로, 정확한 진단과 치료가 매우 중요한 질환입니다.

어떤 사람이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에 대한 검사를 받아야 하나요 ?

다음과 같은 환자에서는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에 대한 검사가 필요합니다.

- 혈압이 비정상적으로 높은 경우, 또는 3가지 이상의 항고혈압제를 투여 후에도 혈압이 정상으로 조절되지 않는 경우

- 고혈압이 있으면서 저칼륨혈증이 동반되는 경우

- 고혈압이 있으면서 부신 종양이 있는 경우(CT 혹은 MRI 등의 영상검사에서 확인된 경우)

- 젊은 나이에 고혈압이 발견된 경우

- 뇌졸중의 가족력이 있는 경우

- 부모, 형제, 자녀 중에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을 동반한 고혈압 환자가 있는 경우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은 어떻게 진단할 수 있을까요 ?

원발성 알도스테론증 고위험군 환자를 대상으로 채혈을 통해 알도스테론과 레닌 수치를 측정하고, 알도스테론/레닌 비(aldosterone/rennin ratio, ARR)를 확인하게 됩니다. 레닌은 신장에서 분비되는 혈압조절 관련 단백질입니다. 혈증 알도스테론이 크게 증가되어 있고, 이와 동시에 레닌이 감소되어 있을 때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을 진단할 수 있습니다. 만약 ARR의 결과가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이 의심된다면 확진을 위해 추가 검사들을 시행하게 됩니다.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이 확진되면, 과도한 알도스테론 분비의 원인이 부신의 양성 종양인지, 아니면 부신 과증식인지 확인하는 검사를 합니다. CT 스캔을 통해서 부신의 양성 종양이 있는지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CT 스캔으로는 알도스테론이 과도하게 생성되는지 여부를 확인할 수 없으므로, 부신정맥 채혈(adrenal venous sampling)을 시행하게 됩니다. 서혜부에 카테터를 집어넣어 양쪽 부신 정맥에서 혈액 검체를 얻게 되며, 한 쪽이 다른 쪽에 비해 알도스테론이 유의하게 높으면, 이곳에 양성 종양이 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양쪽 모두에서 알도스테론이 높다면, 양측 부신 과증식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은 어떻게 치료하나요 ?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의 치료는 원인에 따라 달라집니다. 원인으로는 주로 알도스테론을 분비하는 부신의 양성종양(선종), 또는 한쪽 혹은 양쪽 부신의 세포가 과도하게 성장해서 나타나는 부신 과증식에 의해 발생합니다. 드물게는 유전질환인 가족성 고알도스테론증에 의해 발생할 수 있습니다.

1) 알도스테론 분비 선종(aldosterone-producing adenoma)

만약 한쪽 부신에서만 알도스테론이 과다하게 분비되고 있다면, 수술로 제거하는 것이 가장 우선적인 치료이며, 이를 통해 대부분의 고혈압과 저칼륨혈증이 호전됩니다. 일부 환자에서는 수술 후에도 고혈압이 지속될 수 있으며, 이 경우 약물 치료가 이루어집니다.

2) 부신 과형성증(hyperplasia)

만약 양쪽 부신에서 알도스테론이 과다하게 분비되고 있다면 약물로 치료하게 되며, 스피로노락톤(알닥톤) 등의 알도스테론 수용체 길항제가 사용될 수 있습니다. 알도스테론 과다 분비가 한쪽 부신에만 있으나 환자가수술을 거부하거나 수술을 할 수 없는 경우에도 알도스테론 수용체 길항제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3) 가족성 고알도스테론 혈증(glucocorticoid-remediable aldosteronism, GRA)

드물게 가족성 고알도스테론증이 있는 경우 혈압과 칼륨 수치를 정상화 시키기 위해 저용량의 글루코코르티코이드(스테로이드)가 사용될 수 있습니다.

성공적인 치료를 위해서 해야 할 일은 무엇일까요 ?

고혈압의 원인이 원발성 알도스테론증인 경우에도 일반적인 고혈압 치료와 마찬가지로 생활습관을 교정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특히 식습관의 교정과 규칙적인 운동은 심혈관계 질환 예방을 위해서 효과적입니다. 원발성 알도스테론혈증 환자에서는 소금 섭취를 줄이는 것이 중요하며, 신선한 과일과 야채, 현미, 저지방식품의 섭취가 혈압을 낮추고 체중을 감소시키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규칙적인 운동과 체중조절은 심혈관계질환(심장, 폐, 혈관)의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니코틴은 혈관을 수축시켜 심장에 무리를 주므로 금연은 필수입니다. 술과 카페인 역시 혈압을 올리며, 술은 몇몇 혈압약의 작용을 방해할 수 있으므로 가급적 피해야 합니다.


번역자 : SAC-2011년 하계 이화여자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3학년 강은정

감수 : 신촌세브란스병원 내분비내과 석한나/이유미

2011/08/25 16:57 2011/08/25 16:57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 43 44 45 46 47 48 49 50 51  ... 82 

카테고리

전체 (82)
프로필 (4)
골다공증 (12)
언론보도 (23)
병원이용관련 (0)
환자들을 위한 지침서 (23)
세브란스병원소식지 (8)
SAC(Severance Advanced C... (3)
그림자료 (5)
환자와의 모임 (2)
의과대학생 임상실습 (1)

공지사항

달력

«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