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블로그 총 관리자 입니다.
블로그 모바일 사용중단에 따른 서비스 종료를 알려드립니다.
관련된 데이터는 의료원에 이관 및 데이터 재사용 유무를 추후 알려드리며
그동안 연세블로그를 구독해 주신 고객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연세의료원은 앞으로도 더욱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 서비스 종료일: 2019년 11월 30일
- 서비스 종료범위: 연세의료원 모바일 블로그 및 홈페이지.
감사합니다.

연세의료원소식 ::
'대한국야소교회 대표자 호소문' 문화재 등록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3월 제중원 130주년을 맞아 세브란스를 찾은 에비슨 박사의 증손녀 쉴라 호린이 기증한 대한국야소교회 대표자 호소문이 문화재로 등록됐다. 호소문은 1919년 5월 1일 손정도 목사 등 한국 기독교계 대표 11명이 '만국 예수 교우에게'라는 제목의 한글 편지를 작성한 후 영문으로 번역한 것이다.
문화재청은 8일 기독교 대표들이 일제의 만행을 전 세계에 알렸다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를 지니고 있다고 밝혔다.



2015/12/30 16:06 2015/12/30 16:06
알렌 훈장 문화재 등록됐다
기독교계 일제 만행 호소문은 등록 예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중원을 설립한 미국인 의료선교사 알렌이 고종으로부터 받은 훈장이 문화재가 됐다.
문화재청은 13일 알렌의 유가족이 지난 4월 의료원의 제중원 130주년 기념식에서 기증한 '알렌 수증 훈공일등 태극대수장'을 문화재로 등록했다고 밝혔다.
훈장은 정장(정식 훈장이나 문장), 부장(끈 없는 메달), 대수(정장에 달기 위해 어깨에 걸치는 띠)로 구성돼 있다. 정장에는 대한제국의 상징인 이화꽃 문양에, 뒷면에는 훈공일등이 한자로 새겨져 있다. 부장은 태극장 형태로 정장과 함께 대수 위에 꽂을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알렌이 받은 훈장은 외교관계 문건으로 수여 시기와 대상이 확실하고 대한제국 태극장 가운데 정장과 부장, 대수가 모두 남아 있는 보기 드문 예로 역사성과 희소성이 있다는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에비슨 박사의 증손녀 쉴라 호린이 제중원 130주년 기념식에서 의료원에 기증한 '대한국야소교회 대표자 호소문'도 문화재로 등록 예고 됐다.
대한국야소교회 대표자 호소문은 1919년 5월 1일 손정도 목사 등 한국 기독교계 대표 11명이 '만국 예수 교우에게'라는 제목의 한글 편지를 작성한 후 영문으로 번역한 호소문이다.
이 호소문은 기독교 대표들이 일제의 만행을 폭로하고 전 세계에 알렸다는 점에서 가치 있는 자료로 평가 되고 있다.
대한국야소교회 대표자 호소문은 30일간의 등록 예고 기간을 거쳐 문화재위원회 심의 후 문화재로 등록될 예정이다.



2015/10/27 14:32 2015/10/27 14:32
세브란스로 돌아온 애국 호소문





10일 제중원 130주년 기념식을 맞아 의료원을 방문한 에비슨 박사의 증손녀 쉴라 호린은 에비슨 박사의 안경과 함께 당시 역사를 담은 다양한 문서도 함께 기증했다. 문서 중에는 3·1운동 직후인 1919년 5월 한국교회의 기독교대표자들이 일제의 탄압과 그로 인한 피해상황을 전 세계의 기독교계에 알리는 호소문도 포함됐다. 동은의학박물관은 호소문을 문화재청에 문화재 등록을 신청했다.



2015/05/07 17:17 2015/05/07 17:17

카테고리

전체 (10174)
연세의료원 소식 호수별 보기 (229)
연세의료원 Top News (236)
의료원 NEWS (5573)
포토 NEWS (169)
기부 및 기증 (1467)
동창소식 (142)
인물동정 (1364)
글마당 (456)
안내 (206)
특집기사 (27)
지난호 보기 (1)
갤러리 (6)
환자편지 (10)
인터뷰 (100)
신간소개 (66)
기고 (97)
기획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