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첫 로봇재활치료센터 마련
최신형 로봇 보행치료기 등 도입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활병원이 국내 최초로 로봇재활치료센터를 개소했다.
재활병원 6층에 새로 마련된 로봇재활치료센터에는 2011년 도입했던 로봇 보행치료기(Lokomat V5) 뿐만 아니라, 최신형 로봇 보행치료기(Lokomat V6+Free D)와 Andago 장비가 도입됐다.
로봇 보행치료기는 환자가 각 관절에 정밀 센서가 부착된 로봇 다리를 착용해 자신의 능력에 맞는 적절한 힘을 지원받으며, 정상인의 걸음걸이에 가장 근접한 패턴의 보행 훈련을 지속해서 수행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Andago 장비는 로봇 보행치료기 다음 단계의 치료 장비로, 임의로 보행 경로, 장애물 단계를 사용해 훨씬 다양한 보행 프로그램을 가능하게 한다.
로봇재활치료센터에는 상지로봇치료장비와 Erigo 장비도 설치돼 운영 중이다.
상지로봇치료장비는 3차원 가상현실 환경 속에서 팔 보조기의 도움을 받아 최대한 정밀하고 섬세한 재활치료를 받을 수 있다.
로봇 스탭퍼가 장착된 Erigo 장비는 중추신경계에 손상을 입은 환자의 허벅지와 종아리에 전기자극을 주어 환자의 근신경 회복 및 혈액 순환을 촉진해, 심각한 운동기능을 상실한 환자의 초기 재활에 도움을 주는 재활 로봇이다.
한편, 재활병원은 지난 17일 개소식을 열고, 최신형 로봇 보행치료기 등을 시현했다.<사진>



2018/11/21 08:55 2018/11/21 08:55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2 3 4 5 6 7 8 9  ... 9337 

카테고리

전체 (9337)
연세의료원 소식 호수별 보기 (207)
연세의료원 Top News (198)
의료원 NEWS (5122)
포토 NEWS (167)
기부 및 기증 (1365)
동창소식 (77)
인물동정 (1271)
글마당 (454)
안내 (206)
특집기사 (25)
지난호 보기 (1)
갤러리 (5)
환자편지 (9)
인터뷰 (79)
신간소개 (50)
기고 (76)
기획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