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아 신촌 뜨겁게 달구다
2,500명 참석 치과대학 동문 페스티벌, 모교서 열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치과대학 동문회는 지난달 1일 연세대 본교 및 치과대학에서 ‘2018 연아동문 신촌 페스티벌’을 개최했다.
이날 페스티벌에는 치대 동문과 가족, 교직원 등 2,500여 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또한, 박민갑 치과대학 동문회장, 강충규 준비위원장, 김용학 총장, 박삼구 연세대 총동문회장, 최성호 치대학장, 김기덕 치대병원장 등 많은 내외빈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페스티벌은 총 3부로 구성됐다. 1부에서는 치대 각 운동부 재학생(YB)과 졸업생(OB)의 친선 경기가 펼쳐졌고, 다른 동문은 학생홍보대사 ‘인연’과 함께 캠퍼스 탐방을 했다. 어린이들을 위한 여러 부대 행사도 마련돼 동문 가족들이 즐겁게 참여했다.
2부는 총장 공관 및 치과대학 앞마당에서 바비큐 파티를 시작으로 노천극장에서 아카라카 응원단 및 초대 가수들의 공연이 이어졌다.<사진> 특히, 공연에서는 트로트 가수 홍진영 씨와 가수 김건모 씨가 무대에 올라 관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그뿐만 아니라, 유명 바이올리니스트 정혜진 씨의 클래식 공연도 마련돼 가을밤의 정취를 느꼈다.
김용학 총장은 “2년 전 용평 페스티벌에서도 단과대 참석 규모에 놀랐지만, 이번 페스티벌은 그 규모가 배가 되어 정말 놀랍다”라며 “하나 된 연세치대 동문의 모습을 보니 가슴이 벅차오른다”라고 말했다.
강충규 페스티벌 준비위원장은 폐회사를 통해 “본교에서 열린 이번 행사를 역대 최고로 심혈을 기울여 준비했는데 많은 동문이 오셔서 감격스럽고 영광스럽다”라고 참석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표했다.




2018/11/01 14:04 2018/11/01 14:04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 9287 

카테고리

전체 (9287)
연세의료원 소식 호수별 보기 (206)
연세의료원 Top News (196)
의료원 NEWS (5096)
포토 NEWS (163)
기부 및 기증 (1360)
동창소식 (74)
인물동정 (1264)
글마당 (454)
안내 (206)
특집기사 (25)
지난호 보기 (1)
갤러리 (4)
환자편지 (9)
인터뷰 (79)
신간소개 (49)
기고 (76)
기획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