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 차기회장
의대 장진우 교수, 한국인 최초로 선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의대 장진우 교수(신경외과학)가 지난달 26일부터 29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된 제17차 세계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에서 차기 회장으로 선출됐다.

장진우 교수는 한국인 최초로 오는 2019년부터 2년 임기로 학회를 이끌며, 2021년 한국에서 개최될 19차 세계학회도 주관한다.

장 교수는 “선진 각국보다 부족했던 국내 임상 뇌과학 분야의 인프라 구축과 지원방안을 모색하는 새로운 전기가 마련될 것이다. 국내 임상 및 기초 뇌과학 분야의 학문적 활성화로 고통받는 환자들에게 실질적 도움과 삶의 희망을 전하겠다”고 말했다.

1961년 미국 필라델피아에서 창립된 세계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는 파킨슨병, 뇌전증, 치매, 통증, 정신질환 등 난치성 신경계 질환 치료분야 발전을 위해 전 세계 신경외과 전문의를 중심으로 다양한 분야의 석학들이 포함돼 있다.

한편, 정위기능신경외과학은 신경 해부 등 기초의학에 뇌 과학과 공학 기술이 결합한 첨단 학문분야로 단순한 퇴행·난치성 뇌질환 치료를 넘어 뇌 기능 이해를 통한 인류의 건강한 삶 추구를 목표로 한다.

2017/08/08 10:21 2017/08/08 10:21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 182 183 184 185 186 187 188 189 190  ... 8342 

카테고리

전체 (8342)
연세의료원 소식 호수별 보기 (184)
연세의료원 Top News (174)
의료원 NEWS (4540)
포토 NEWS (144)
기부 및 기증 (1281)
동창소식 (24)
인물동정 (1159)
글마당 (444)
안내 (206)
특집기사 (25)
지난호 보기 (1)
갤러리 (1)
환자편지 (6)
인터뷰 (52)
신간소개 (35)
기고 (51)
기획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