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블로그 총 관리자 입니다.
블로그 모바일 사용중단에 따른 서비스 종료를 알려드립니다.
관련된 데이터는 의료원에 이관 및 데이터 재사용 유무를 추후 알려드리며
그동안 연세블로그를 구독해 주신 고객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연세의료원은 앞으로도 더욱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 서비스 종료일: 2019년 11월 30일
- 서비스 종료범위: 연세의료원 모바일 블로그 및 홈페이지.
감사합니다.

연세의료원소식 :: 세브란스 브랜드, 새로운 HI로 완성됐다[709호]

세브란스 브랜드, 새로운 HI로 완성됐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브란스가 새로운 HI를 개발하며 브랜드 정체성을 확립했다.

HI(Hospital Identity, 병원이미지 일원화)는 CI(Coporate Identity, 기업이미지 일원화)의 파생개념으로 경영 전략의 한 프로그램이다.

새 HI는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병원을 연결하는 접점으로 구성원의 자긍심과 결속력을 높이고 연구, 진료 등 의료적 성과와 중장기적 병원의 미래상을 반영한다.

세브란스는 브랜드 정체성을 정립하고 새로운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HI 개발을 중점추진사업으로 준비해왔다. HI 개발은 지난해 현장조사와 내부 구성원 인터뷰 등 내부의견을 수렴하고 공청회를 거쳐 최종 확정됐다.

연세대 UI(University Identity, 대학이미지 일원화)와 HI의 통합 아이덴티티 구축의 일환인 세브란스 HI 개선은 연세대와 세브란스의 하나 된 ‘YONSEI' 이미지를 강화하고, 최고의 의료기관으로서 ‘세브란스’ 브랜드 강화를 목표로 진행됐다. 프로젝트는 브랜드 디자인 컨설팅 전문회사 cdr Associates에서 진행했으며 사인시스템 부분은 환경디자인 전문회사 KDA그룹에서 맡았다.

기존 연세대 심벌마크를 사용하고 있던 세브란스의 심벌마크는 연세다움을 전달하기 위해 시인성이 개선된 연세대의 새로운 심벌마크를 공통으로 적용했다. 또 ‘세브란스’ 중심의 명칭과 ‘연세대’ 중심으로 혼재된 명칭체계를 대표 브랜드인 ‘세브란스’를 강화할 수 있는 ‘세브란스’ 중심의 명칭체계로 개선했다.

새 HI는 기존 블루컬러 위주의 일반적인 색상을 탈피해 심벌마크를 강하고 특성 있게 보이도록 그래픽모티프와 컬러를 도입했다. 또 SNS와 앱 등에서 활용 가능하도록 디지털 미디어 부분도 강화했다.

세브란스는 새 HI에 역사성과 진료 우수성 등 아이덴티티 요소이자 이미지 혁신의 요소로 다양한 응용디자인을 개발해 산하기관에 적용할 계획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3/11/29 13:35 2013/11/29 13:35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전체 (10174)
연세의료원 소식 호수별 보기 (229)
연세의료원 Top News (236)
의료원 NEWS (5573)
포토 NEWS (169)
기부 및 기증 (1467)
동창소식 (142)
인물동정 (1364)
글마당 (456)
안내 (206)
특집기사 (27)
지난호 보기 (1)
갤러리 (6)
환자편지 (10)
인터뷰 (100)
신간소개 (66)
기고 (97)
기획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