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윤 GK에셋 회장 10억원 기부
“암 정복 한 발짝 더 다가가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투자전문회사인 GK에셋 이기윤 회장이 지난달 12일 중입자 치료기 도입을 위해 의료원에 10억 원을 기부했다.
이기윤 회장이 암 환자들을 위해 기부한 금액은 2016년 폐암 신약 개발을 위해 10억 원, 작년 중입자 치료기가 들어설 의료원 미래관 건물 건축을 위해 10억 원 등 이번 기부를 포함해 총 30억 원에 달한다.
이기윤 회장은 어려운 이웃을 돕고자 2014년~2015년 자신의 고향인 경북 의성군에서 서울까지 약 540km에 이르는 도보순례 후 경기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 원을 기부하는 등 불우이웃돕기 성금과 장학금을 꾸준히 기부해왔으며 ‘경기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으로도 이름을 올렸다. 이외에도 국제로터리 장학금, 경북 의성군 장학금, 한국체육대학 발전 기금 등 다양한 기부 활동을 펼쳐 왔다.
이기윤 회장이 암 환자에게 관심을 두게 된 것은 2016년 어머니 김무단 여사가 세브란스병원에서 암을 치료하면서부터다.
윤도흠 의료원장을 만나 기부금을 전한 이기윤 회장은 “10년 넘게 고향 마을 어르신들을 위해 경로잔치를 해 왔지만, 막상 어머니께 찾아온 암은 막을 수가 없었다”며 “암 정복이 당장 가능한 일은 아니지만, 수많은 암 환자들에게 ‘암 정복에 한 발짝 씩 다가가는 희망’을 전해주고 싶다”고 기부 이유를 밝혔다.
이기윤 회장은 “어머니께 배운 대로 기부를 통해 더 많은 사람을 살리는 길을 찾은 것”이라며 “암 환자들을 위한 기부, 이 사회를 위한 기부 활동을 계속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윤도흠 의료원장은 “개인이 이렇게 거액의 재산을 기부한 것도 매우 드문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암 환자들을 위해 의료진의 한 사람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연세의료원소식 바로가기  
2019/09/24 14:06 2019/09/24 14:06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 74 75 76 77 78 79 80 81 82  ... 10142 

카테고리

전체 (10142)
연세의료원 소식 호수별 보기 (228)
연세의료원 Top News (235)
의료원 NEWS (5552)
포토 NEWS (169)
기부 및 기증 (1464)
동창소식 (139)
인물동정 (1363)
글마당 (456)
안내 (206)
특집기사 (27)
지난호 보기 (1)
갤러리 (6)
환자편지 (10)
인터뷰 (100)
신간소개 (64)
기고 (97)
기획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