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이른둥이를 위한 꼭지모자 만들기
7년째 캠페인 지속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강남세브란스병원은 지난달 1일 ‘희망 가득 꼭지모자 만들기’ 캠페인을 개최했다.
이번 캠페인은 생후 24개월 이내 2.5kg 미만 또는 37주 미만으로 태어난 이른둥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된 것이다. 이날 이른둥이 보호자 및 교직원, 가톨릭교우회 등잔회, 언남고등학교 학생 등 80여 명이 동참했다.
이른둥이는 면역체계가 약하고 신체 장기가 미숙한 상태로 태어나기 때문에 각종 질환에 쉽게 노출된다. 또한 스스로 체온 조절을 할 수 없어 저체온증 및 호흡 곤란 등으로 사망하게 되는 경우도 발생한다. 이를 예방하고 효과적으로 체온을 상승, 유지 시켜주기 위해 모자나 양말을 씌워 주어야 한다.
강남세브란스병원은 이른둥이들의 체온을 지켜줄 모자를 만들어 희망을 전하는 캠페인을 7년째 진행 중이며, 이날 만들어진 꼭지모자는 강남세브란스병원 ‘캥거루케어’ 행사에 맞춰 이른둥이들과 보호자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연세의료원소식 바로가기  
2019/09/20 15:42 2019/09/20 15:42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 101 102 103 104 105 106 107 108 109  ... 10142 

카테고리

전체 (10142)
연세의료원 소식 호수별 보기 (228)
연세의료원 Top News (235)
의료원 NEWS (5552)
포토 NEWS (169)
기부 및 기증 (1464)
동창소식 (139)
인물동정 (1363)
글마당 (456)
안내 (206)
특집기사 (27)
지난호 보기 (1)
갤러리 (6)
환자편지 (10)
인터뷰 (100)
신간소개 (64)
기고 (97)
기획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