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이를 먹으면 골성분이 떨어져서 뼈가 얇아지고 약해지는 것은 자연의 이치입니다. 이런 측면으로 본다면, 우리들은 모두 골다공증의 발병 위험을 가지고 있다고 봐야할 것입니다. 그런데, 이 골다공증을 더 빠르게 진행되도록 하는 몇가지 요소들이 있습니다. 그러니까, 우리들은 이런 것들을 미리 알아서 예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 폐경
여성들은 남성에 비해 골다공증이 올 확률이 매우 높습니다. 물론 이 말은 모든 여성이 골다공증에 걸린다는 말은 아닙니다. 단지, 여성들에게 잘 오고, 대부분의 환자들이 여성이라는 말입니다.
 폐경 후에는 난소가 더 이상 에스트로젠이라고 하는 여성호르몬을 생산하지 않습니다. 그런데 에스트로젠은 뼈의 힘을 유지하는데 매우 중요한 호르몬입니다. 따라서 에스트로젠이 없으면 뼈의 주성분인 칼슘이 빠져 나가서 뼈는 힘을 잃게 됩니다. 그런데, 45세 이전에 빨리 폐경이 찾아온 사람은 다른 사람보다 에스트로젠의 효과가 더 일찍 없어지느 것이므로 골다공증이 찾아올 확률이 다른 사람보다 높습니다.

- 에스트로젠의 작용
폐경 말고도 에스트로젠의 양이 감소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즉, 예를 들면 자궁을 떼어내는 자궁적출술과 같은 수술을 받는 경우 난소를 같이 떼어 냈다면 에스트로젠의 양이 매우 적을 것이고, 그렇다면 역시 골다공증의 위험도 커지는 것입니다. 그리고 임신 이외에 어떤 이유던지 생리를 오랫동안 하지 않은 여성들도 마찬가지 이유로 뼈가 약해져 있을 확률이 높습니다. 만일 당신이 지금도 규칙적으로 생리를 하고 있다면 당신의 난소는 충분한 에스트로젠을 만들고 있는 것입니다.

* 흡연과 음주
우리는 담배와 술이 우리 몸에 얼마나 나쁜가 하는 것에 대해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것들이 뼈에도 나쁘다는 사실을 알고 계셨나요? 흡연과 정기적인 음주는 뼈를 약화시킵니다.
흡연은 골성분의 소실을 촉진시키고, 이것은 골다공증의 발병 위험도 올리는 것입니다.

2013/09/30 09:56 2013/09/30 09:56

카테고리

전체 (256)
프로필 (1)
부인암 (59)
다빈치 로봇 수술 (112)
강의자료실 (5)
FAQ (31)
앨범 (12)
살아가는이야기 (2)
동영상 (6)
언론보도 (25)
세브란스병원 소식지 (2)
베스트닥터QnA 동영상 (1)

공지사항

달력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