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궁 내막 증식증이란 비정상적인 자궁출혈을 동반하는 병적상태로서 자궁내막의 비정상적인 증식을 의미합니다.  황체호르몬의 길항 작용 없이 지속적인 난포호르몬의 자극시 증식기 자궁내막에 발생하며 이런 변화는 자궁 내막암에 선행하거나 자궁 내막암과 동시에 발생할 수 있으며, 세포의 비정형(이형)이 없을 때는 양성으로 간주되어 그 원인을 제거하면 정상적 자궁내막으로 돌아갈 수 있습니다.  가임기 여성의 경우 무배란과 연관이 있고 폐경 후에는 비만여성에 두드러 집니다.

발생 위험인자로서는 폐경이 조기에 발생한 경우(늦게 발생한 여성보다 2.5배), 미산부, 비만증, 다낭성 난소증, 당뇨병, 외인성 호르몬제 복용, 과배란유도 과거력, 자궁내막증 과거력, 자궁 내막암의 가족력 등 있는 경우에 잘 생깁니다.

자궁 내막암으로 진행하는지 여부는 세포 이형의 존재 여부 및 정도에 따라 달라집니다. 단순형 자궁 내막 증식증에서 1%, 이형 자궁 내막 증식증의 경우 정도에 따라 8-29%까지 자궁 내막암으로 진행됩니다.  이형 자궁 내막 증식증의 경우 자궁 내막암이 공존하는 빈도는 약 25%정도로 보고 되고 있으며  따라서 자궁 내막 증식증이 발견되면 그 주위에 암이 있지않나 주의 깊게 관찰하여야 합니다. 55세 이후의 폐경기여성에서 단순형 혹은 복합형의 경우 프로제스테론의 치료는 80%에서 자궁 내막 증식증이 호전되었고 자궁 내막암으로 발생하지 않았으며, 이형 자궁 내막 증식증의 경우 자궁적출술이 최선의 방법입니다.

폐경기 여성에서 이상 자궁출혈이 있는 경우 자궁내막두께가 5mm 초과시 비정상적 소견으로 간주하여 자궁내막검사를 시행할 것을 권하고 있습니다.
 
 
2009/07/07 23:39 2009/07/07 23:3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 208 209 210 211 212 213 214 215 216  ... 251 

카테고리

전체 (251)
프로필 (1)
부인암 (59)
다빈치 로봇 수술 (107)
강의자료실 (5)
FAQ (31)
앨범 (12)
살아가는이야기 (2)
동영상 (6)
언론보도 (25)
세브란스병원 소식지 (2)
베스트닥터QnA 동영상 (1)

공지사항

달력

«   2018/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