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유두종(HPV) 이제는 필수예방접종


인유두종 바이러스는 대부분 성 접촉을 통해 사람의 점막 표면에 침투합니다. 물론 인체의 면역체계는 HPV에 대한 방어 기능을 합니다. 하지만 감염된 여성의 대부분이 HPV에 의한 자궁경부암과 그 밖에 생식기사마귀, 항문암 등 각종 질환에 노출됩니다. 따라서 자궁경부암 뿐 아니라 생식기감염 질환을 한꺼번에 예방할 수 있는 접종체계가 필요합니다. 세계 대부분의 국가는 ‘HPV 백신’으로 부르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HPV 백신은 세계적으로 130여개 나라에서 승인됐습니다. 그 중 HPV 백신을 국가필수예방접종에 도입하고 있는 나라는 64개국입니다. 이 중 대다수가 자궁경부암을 비롯한 기타 HPV 질환에 대한 예방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습니다. NIP에 HPV 백신을 도입하고 있는 호주의 경우에도 생식기사마귀 발생이 박멸 수준으로 감소했습니다. 시작 2년 만에 고등급 상피내종양 발생 위험은 80%까지 감소했습니다. 반면에 우리나라는 HPV 감염 건수가 해가 갈수록 늘고 있습니다. HPV 예방에 대한 인식 전환이 시급한 이유입니다.


<도움말:세브란스병원 산부인과 김영태 교수>
헤럴드경제 김태열
기자kty@heraldcorp.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6/12/30 11:08 2016/12/30 11:08

카테고리

연세암병원 (1651)
연세암병원 소개 (866)
건강자료- 질병 (218)
건강자료-치료 (97)
환자수기,글,작품 등 (1)
질환 및 치료,기타정보 (327)
영양 (111)
운동 (23)

공지사항

달력

«   2017/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