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당분이 암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최근의 몇몇 연구에서 단순당이 많이 함유된 식이가 암발생의 위험을 높일 가능성이 제기되었습니다.
일부 연구에서 당분과 암발생의 상관관계가 관찰되고 있기는 하지만 아직 그 원인은 확실하지 않습니다.

단순당이 많이 함유된 식이에 항암작용을 하는 영양소가 결핍되어 암을 유발하는 것인지, 아니면 단순당이 인슐린의 분비를 급격하게 높임으로써 암세포의 성장을 촉진시키는 것인지 그 원인은 불분명합니다.

아직까지 확실한 연구결과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상당수의 책이나 웹사이트 등에서는 암을 예방하는 식이의 한 방편으로 당분을 금지하도록 섣부르게 조언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단순당의 공급원이 되는 모든 음식을 피하는 것은 현명하지 못한 방법입니다. 단순당이 많이 함유된 음식에는 과일, 야채, 곡류 등이 포함되어 있는데, 이것들은 우리 몸의 필수 영양분 공급원이자, 발암 위험을 낮추는 성분들도 포함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혈중 인슐린 수치의 급격한 상승을 막기 위해서는
단 음식과 탄산 음료처럼 단순당의 함량이 매우 높은 음식의 섭취를 줄이고,
당의 흡수 속도를 늦추는 식이섬유나 단백질 또는 지방을 함유한 식품들을 단순당 함유 식품과 함께 섭취하면 됩니다.

미국암협회는 이러한 연구결과에 근거하여, 암 발생 위험을 낮추기 위한 식단에서 탄수화물 섭취에 관해 다음과 같이 권고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종류의 야채와 과일을 매일 5회 이상 섭취하십시오.

-다른 식물성 식품도 매일 여러 차례 섭취하십시오(가공하지 않은 곡류, 콩류, 견과류 등).

-빵과자류, 달게 만든 시리얼, 청량음료, 설탕 등 정제된 탄수화물의 섭취를 제한하십시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참고 : 한국임상암학회 환자가이드북, 미국암학회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5/06/17 10:13 2015/06/17 10:13

우리가 흔히 피곤할 때 고기가 땡긴다.. 라고 말하는데
이것이 의학적으로 관계가 있을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피로를 생리학적으로 정의하면 인체 내에 쌓인 노폐물이 피로 물질이 되어 피로를 유발시키는 것이라고 간단히 설명할 수 있습니다. 쉬지 않고 계속 근육을 사용하면 저장되어 있던 글리코겐이 감소되고 대신 젖산과 같은 부산물과 노폐물이 몸에 축적되게 되는데 이를 피로물질이라고 부릅니다.


최근에는 젊은 여성들에서 피로 증상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대부분 심한 다이어트, 불규칙한 식사로 인한 단백질, 비타민, 미네랄 결핍 등과 같은 영양상태의 불균형이 원인입니다.

따라서 피곤할 때 고기를 섭취 하는 것은 부족한 영양을 보충하기 위한 방법으로 적절합니다.
또한 육류에 많이 포함되어 있는 비타민B는 탄수화물, 지방, 단백질의 대사 및 에너지 생성에 필수적인 역할을 하는 영양소로,
비타민B가 부족하게 되면 에너지 대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아 젖산이 쌓이고 피로감을 느끼게 되는 것 입니다.


그렇다면 암환자의 적정 고기 섭취량은 ?
아래 글을 클릭해서 알아보세요 ^^

참고자료 : 미국암협회, 소화기암환자의 영양이야기(소화기암학회)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5/05/06 15:41 2015/05/06 15:41

카테고리

연세암병원 (1758)
연세암병원 소개 (972)
건강자료- 질병 (241)
건강자료-치료 (41)
환자수기,글,작품 등 (1)
질환 및 치료,기타정보 (354)
영양 (117)
운동 (23)

공지사항

달력

«   2019/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