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양의 완벽 제거와 유방 완전 재건이 목표

수술로 종양을 제거하는 일은 반드시 필요하다. 이 과정에서 유방을 잃게 된 여성들은 유방 재건이라는 또 다른 수술로 일상적 삶의 회복을 도모할 수 있다.



종양 크기와 개수가 유방 절제 범위 결정


수술은 유방을 모두 절제하는 전절제술, 유방을 보존하고 종양만 제거하는 유방보존술로 나뉜다. 0기나 1기라도 종양이 크고 여러 개면 전절제술이 시행되며, 3기라도 종양이 하나이고 정확한 절제가 가능하면 보존술을 받을 수 있다. 수술은 유방 종양과 함께 종양이 있는 유방쪽 겨드랑이 림프절 절제도 같이 한다. 림프절을 통해 전이가 잘 일어나기 때문이다.

유방 절제 후 정신적인 상실감으로 힘들어 하는 환자들이 많다. 그래서 대부분의 여성들이 유방재건에 관심이 있으며, 유방재건성형을 유방암 치료의 일부로 받아들이는 경향이 있다.


여성성 회복시켜주는 유방재건성형


유방재건성형은 주로 유방전절제술 이후에 이루어지지만, 유방보존술을 받은 환자 중 향후 유방의 변형이 나타날 수 있는 이들도 재건을 진행할 수 있다. 유방재건은 반대편 유방의 모양과 크기, 경제적 여건 등 다양한 조건들을 고려해 이루어지며, 시행 시기와 사용 조직에 따라 다양한 방법으로 시행된다. 성형수술을 받으면 유방암 재발 확률이 높다는 생각은 잘못된 것으로, 성형수술은 재발과는 무관하다.

방법은 시행 시기에 따라 즉시재건술과 지연재건술로 나뉜다. 즉시재건술은 암 절제와 동시에 유방을 재건하며, 지연재건술은 암 절제 후 충분한 시간을 두고 유방을 재건하는 방식이다.


유방재건이 치료에 영향을 주거나 재발률을 높일까봐 염려하는 이들이 있다.
그러나 암 치료에 영향을 미치지 않으므로 안심해도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방 절제와 성형을 동시에 시행하는 수술이 모든 환자에게 해당되지는 않는다. 국소적 재발 확률이 낮거나 매우 이른 초기 유방암으로 완치율이 높은 경우에 가능하다. 동시 유방복원성형은 마취 횟수, 통증 기간, 입원 기간, 비용 면에서 유리하다는 장점 때문에 환자들이 크게 선호하면서 점차 증가하는 추세에 있다.

사용조직 면에서는 자가조직을 이용한 재건술과 비자가조직을 이용한 재건술로 나뉜다. 자가조직 재건은 보통 등이나 복부의 조직을 이용하며, 조직 채취 시 흉터가 남고 수술 시간이나 입원 기간이 다소 길다. 그러나 재건된 유방의 모양과 촉감이 자연스럽고, 이물질에 대한 거부반응이 없다는 장점이 있다.


주로 보형물을 이용하는 비자가조직의 경우, 전절제술을 하게 되면 피부가 부족하기 때문에 시간을 두고 두 번으로 나누어 진행한다. 먼저 전절제술 직후에 조직확장기를 삽입해 3개월 정도 피부를 늘려준다. 이후 조직확장기를 제거하고 그 자리에 평생 지닐 보형물을 삽입하는 수술을 한다. 그러나 시간이 지나면 다른 쪽 유방이 자연적으로 변해가는 모양을 따라가지 못해 비대칭이 될 가능성이 있다.

아름다운 유방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양측의 대칭성이다. 따라서 남아 있는 유방과 가장 비슷한 모습의 다른쪽 유방을 만드는 것이 1차적 목표다. 하지만 처져 있는 반대편 유방의 모습 그대로 복원하기보다는, 반대편도 유방성형(유방 확대, 축소, 쳐진 유방 올리기 등)을 병행한다. 유방재건은 유두재건술과 유륜문신을 해야 완성되며, 보통 6개월에서 1년 이상의 시간이 소요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처 : 세브란스병원 웹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5/10/19 11:20 2015/10/19 11:20

카테고리

연세암병원 (1767)
연세암병원 소개 (977)
건강자료- 질병 (244)
건강자료-치료 (41)
환자수기,글,작품 등 (1)
질환 및 치료,기타정보 (354)
영양 (118)
운동 (23)

공지사항

달력

«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