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블로그 총 관리자 입니다.
블로그 모바일 사용중단에 따른 서비스 종료를 알려드립니다.
관련된 데이터는 의료원에 이관 및 데이터 재사용 유무를 추후 알려드리며
그동안 연세블로그를 구독해 주신 고객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연세의료원은 앞으로도 더욱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 서비스 종료일: 2019년 11월 30일
- 서비스 종료범위: 연세의료원 모바일 블로그 및 홈페이지.
감사합니다.

연세암병원 블로그 ::

"먹으라고 다그치지 말고 지금은 기다려주세요"

세브란스병원 16병동, 지난 5월부터 간호.간병통합서비스가 제공되는 좀 특별한 병동이다. 보호자 없이 오로지 전문간호인력이 24시간 환자를 돌보고, 이들을 지원하는 입원전담 의가 따로 있다는 점이 가장 눈에 띈다. 16병동 환자들은 언제든 입원전담의 허수진 교수(종양내과)를 만나 궁금한 점들을 물어보고 상담도 받을 수 있어 만족도가 매우 높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허수진 교수는 하루 2번 회진한다. 꼼꼼하게 환자들을 챙기다 보면 회진은 1시간 반을 훌쩍 넘기기 일쑤. 허 교수는 오늘도 40여명의 전문 간호인력과 함께 암을 이겨내는 환자들에게 가장 미더운 지원군이다.


16병동엔 주로 어떤 분들이 계신가요?
암 치료 전 과정에 걸쳐 모든 환자들이 계신다고 볼 수 있어요. 어떤 분은 진단 받기위해, 또 어떤 분은 검사 받기 위해, 물론 항암치료를 받으시는 분들도 있고, 통증 때문에 계신 분들도 있고요.


암 환자들은 주로 무엇 때문에 힘든가요?
의외로 먹지 못하는 것 때문에 많이 힘들어 합니다. 장이 막히거나 장운동이 안되어서 못 먹는 경우가 많거든요. 다른 이들은 다 먹는데, 먹고 싶어도 먹을 수가 없으니 많이 힘들죠. 그래도 해드릴 수 있는게 별로 없어서 안타깝습니다.


항암치료 중인 환자들은 먹는게 어렵다고 들었는데 정말 그런가 봅니다.
항암치료과정 중에 구토가 생기기도 하고 배가 아프기도 하지요. 이때 잘 먹어야 병을 이긴다고 옆에서 채근을 하는것은 좋지 않습니다. 환자도 치료 받느라 힘들고 스트레스도 많거든요. 그럴때는 한동안 기다려주는것이 필요합니다. 시간이 지나면 좀 나아지니까요.


그렇게 환자 편에서 이해를 해주면 정말 환자들 마음이 편할 것 같아요.
저희 16병동의 경우, 암 환자들을 보는 것으로 특화되어 있는데, 그래서 환자들이 치료 받는게 많이 편하다고 좋아 하십니다. 대부분 암 환자들이라 서로의 어려운 점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으니까요. 종양내과 전문의가 상주하고 있다는 점 또한 안심이 된다고 하십니다.


아무래도 암 환자를 많이 만나시니까 특별히 당부의 말씀을 해주신다면요?
자신의 병에 대해 정확히 잘 아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그릇된 정보들이 너무 많아서 거기에 현혹되기 쉽거든요. 의료진을 믿고 치료에 따라 주실때 좋은 결과가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특히 어떤 약이든 복용할 때는 반드시 주치의와 상의해 주셔야 합니다.


글 허수진 교수(종양내과)
출처 세브란스병원웹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7/12/18 11:54 2017/12/18 11:54

카테고리

연세암병원 (1772)
연세암병원 소개 (982)
건강자료- 질병 (244)
건강자료-치료 (41)
환자수기,글,작품 등 (1)
질환 및 치료,기타정보 (354)
영양 (118)
운동 (23)

공지사항

달력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