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밀도 높이기


먹는 과정이 힘들어지면 당연히 식사량도 줄어든다. 한 수저, 두 수저 뜨는 게 전부인 끼니도 많아진다. 그마저도 힘들다고 호소하는 환자들. 이렇게 되면 정말 한 수저를 뜨더라도, 한 입을 먹더라도 ‘잘 먹었다’고 할 수 있도록 영양밀도를 높여주는 일이 중요하다.


식사량이 적어지고 체중이 감소할 때, 열량을 높이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환자의 식사 섭취량이 평소보다 저조하고 체중이 지속적으로 감소한다면 공급 열량이 부족하다는 신호이다. 적극적으로 식사량을 늘려야 하겠지만, 섭취량을 증가시키기 어려울 때는 한 번 섭취 시 열량이 높은 음식을 선택하거나, 서로 혼합하여 에너지 섭취를 증가시키는 것이 바람직하다.


1. 주식은 다른 식품들을 첨가하면, 동일한 양을 먹더라도 높은 열량으로 섭취할 수 있다. 예를 들어 김밥에는 쇠고기나 치즈, 참치 등을 넣고 함께 먹거나, 그냥 흰죽보다는 전복, 닭고기 등을 넣은 고단백질 영양죽으로 섭취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2. 주식의 양을 적게 섭취하는 경우에는 다른 당질 식품을 간식으로 활용한다. 당질 식품은 꿀, 설탕 등으로 이때도 단일 품목보다는 잣, 아몬드, 잼, 버터 등을 곁들어 열량 밀도를 높이는 것이 좋다.

예) 으깬 감자(감자 + 버터 혹은 꿀이나 요거트, 사워크림을 섞는다), 찐 고구마(소화에 주의하고, 으깬 후 건포도와 마요네즈 등을 섞어 샐러드로 만들어 먹어도 좋다), 밤초, 꿀떡, 흰 떡+참기름, 찹쌀 부꾸미, 옥수수 버터 구이, 참깨 강정 등


3. 조리 시 기름류(참기름, 올리브 오일, 들기름 등)나 당질식품(설탕, 꿀, 조청 등)을 많이 넣는다.


4. 간식의 경우 지방보다는 당질이 많이 포함된 간식인 사탕, 젤리, 크래커, 빵, 과일, 주스, 양갱 등으로 섭취하는 것이 포만감이 빨리 사라지므로, 그 다음 정규 식사 섭취에 영향을 주지 않을 수 있다.


식품의 칼로리를 높이는 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체력 저하나 혈소판·백혈구 수치가 떨어질 때, 단백질을 높이자


항암치료 시 의료진으로부터 ‘혈소판이나 백혈구의 수치가 낮으니 단백질 음식을 더 먹어야 한다’는 말을 듣는 환자들이 있다. 이렇게 혈소판과 백혈구의 수치가 낮으면 체력이 떨어져 치료가 무척 힘들어지므로, 꼭 명심하며 적정한 수치를 유지해야 한다.


혈소판이나 백혈구의 성분은 단백질이다. 양질의 단백질 섭취가 매우 중요한 이유가 여기에 있다. 단백질 섭취를 위해서는 매끼 식사에서 쇠고기나 돼지고기, 닭고기, 생선류 등을 교대로 일정량 이상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철분 함량이 높은 쇠고기 섭취는 꼭 필요하다. 간혹 환자의 기호 변화, 육류 식품에 대한 기피 현상으로 그만큼 섭취가 어려울 때는 이렇게 해 볼 수 있다. 항암치료 시에 단백질 섭취의 중요성은 너무나 절실한 것이므로 절대 간과해서는 안 된다.


입맛이 쓰게 느껴져 고기가 싫어질 때

- 고기를 과일 주스에 담그거나 과일 통조림과 함께 조리한다.
- 마늘, 양파, 고추장, 카레, 케첩 등을 양념으로 사용하여 고기의 쓴맛을 제거한다.
- 고기를 찬 물에 담가 핏물을 어느 정도 제거하면 텁텁한 맛을 없앨 수 있다.


고기가 싫어 계란, 콩, 두부, 생선 등을 이용할 때

- 계란 : 계란프라이, 계란찜, 수란, 오믈렛, 메추리알 조림 등
- 콩, 두부 : 콩밥, 두유, 연두부찜, 두부조림, 된장찌개, 콩자반, 청국장 찌개 등
- 생선 : 생선포, 생선전, 생선조림, 어묵, 마른 오징어, 생선구이 생선찌개 등
- 유제품 : 우유, 요구르트, 요플레, 아이스크림, 밀크셰이크, 치즈 등을 1일 2~3회 섭취


간식 섭취 시 단백질 식품을 첨가할 때

- 탈지분유나 분유를 우유에 타서 마신다.
- 미숫가루를 만들 때 물 대신 우유 또는 두유를 이용한다.
- 야채샐러드에 삶은 계란을 다져 넣는다.
- 부침 등에 물 대신 계란을 많이 사용한다.
- 크래커나 빵을 요플레와 함께 먹는다.
- 단백질 파우더를 음료나 요리에 섞어 먹는다.


간식으로 단백질이 포함된 음식을 선택할 때

- 만두, 피자, 샌드위치, 계란샐러드, 카스텔라 등


식품의 단백질 함량을 높이는 법

사용자 삽입 이미지


Tip: 효과적인 보양탕 및 고열량 일품요리


삼계탕, 장어구이, 추어탕, 오리구이, 붕어찜, 영양탕, 양즙, 용봉탕, 초계탕
중국 일품요리, 서양식 코스 요리



출처 : 네이버 암특집
http://health.naver.com/cancerSpecial/detail.nhn?contentCode=CS_00157&upperCategoryCode=10900

저자 : 연세암병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5/10/22 11:38 2015/10/22 11:38

카테고리

연세암병원 (1753)
연세암병원 소개 (967)
건강자료- 질병 (241)
건강자료-치료 (41)
환자수기,글,작품 등 (1)
질환 및 치료,기타정보 (354)
영양 (117)
운동 (23)

공지사항

달력

«   2019/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