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브란스, 세계 로봇수술 선도
15개국 500여명 참가, 로봇 단일공 수술 첫 선보여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의대 강창무 교수팀(외과학)이 23일 로봇수술 라이브 2013 심포지엄에서
로봇을 이용한 담낭절제 단일공 수술을 국내 처음으로 선보이고 있다.

로봇수술센터(센터장 최영득)는 대한내시경복강경외과학회와 함께 21일부터 23일까지 본관 6층 은명대강당에서 ‘로봇수술 라이브 2013’을 개최했다.


2006년 처음 시작해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세브란스 로봇수술 라이브 2013’은 현재 로봇수술 분야에서 가장 각광받는 세계적인 학술 심포지엄으로 올해는 우리나라는 물론 미국과 일본, 이탈리아, 그리스, 타이완 등 전 세계 15개국에서 온 500여 명의 의료진이 참가했다. 참석자들은 3D 화질로 중계되는 대장·직장, 비뇨기, 갑상선, 위, 췌담도, 산부인과, 두경부 등의 라이브 수술을 지켜보며 질문과 토론 시간을 가졌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의대 최영득 교수(비뇨기과학), 형우진, 정웅윤 교수(외과학) 등과 벤자민 정 미국 스탠포드대학 교수와 이치로 우야마 일본 후지타대학 교수 등 해외 의료진도 참석했다.


특히 의대 강창무 교수(외과학)는 23일 국내 처음으로 다빈치 로봇을 이용한 단일공(Single Site) 수술을 선보였다. 단일공 수술은 배꼽에 1인치 미만의 한 개의 구멍 뚫어 시행하는 수술이며 복강경 수술에서도 활용이 되고 있는 기법이다. 다빈치 로봇수술기를 사용한 단일공 수술은 2011년 12월 미국에서 담낭 절제술을 처음 시행한 이래 국내에 도입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13/11/20 23:07 2013/11/20 23:07

카테고리

연세암병원 (1707)
연세암병원 소개 (945)
건강자료- 질병 (231)
건강자료-치료 (40)
환자수기,글,작품 등 (1)
질환 및 치료,기타정보 (346)
영양 (113)
운동 (23)

공지사항

달력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