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코틴축적량'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1/10 습관을 고쳐야 암을 막는다 (1)

(1) 흡연과 암 발생률

사용자 삽입 이미지
흡연자의 절반은 담배로 인한 암이나 여타 관련 질병으로 사망한다. 전체 암 사망자 중 담배로 인한 사망자는 30%에 달한다. 흡연자의 폐암 발병률은 비흡연자에 비해서 연구에 따라 다르지만 약 20~30배에 달한다.

물론 흡연을 하더라도 암에 걸리지 않고 장수하는 경우도 있다. 하지만 담배를 즐기면서 장수와 건강이라는 행운을 모두 얻기 위해서는 당첨 활률이 30배나 낮은 제비를 뽑아야 한다.


흡연의 발암기전은 동물실험과 임상실험 등을 통해 범세계적으로 연구되고 있으며, 사람에게 발암성이 있다고 확실시된 발암물질은 열다섯 가지 이상 존재한다. 이러한 발암물질들은 DNA파괴,


종양 억제 유전자의 불활성화 등의 기전을 통해 암 유발을 높인다. 흡연이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진 암으로는 폐 외에도 구강, 인두, 비강, 성대, 식도, 간, 위, 대장, 췌장, 신장, 방광, 요도, 자궁경부, 난소, 백혈병 등이 있다.


간접흡연의 해악
흡연자 중에는 자기가 태우는 담배 연기가 타인에게 미치는 영향을 과소평가하는 사람이 많다. 담배 연기가 싫다며 기침하거나 핀잔을 주면 "야, 겨우 그거 조금 맡은 거 가지고 뭘 그래?"라면서 역으로 성을 내는 사람도 있다.


흡연자와 함께 사는 여성이나 아이들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그들의 모발을 이용해 니코틴 축적량을 조사했다. 이 연구에서 흡연자와 함/게 사는 아이들의 모발에 축적된 니코틴 양은 비흡연자와 사는 아이들에 비해 두 배 정도 많았다.


간접흡연이 주변 사람들에게 영향을 끼치는 것은 분명하다.  그렇다면 그 해악은 어느 정도일까? 우리가 일상생활을 하면서 노출되는 간접흡연의 양을 정량적으로 측정할 수 있다면 좋겠지만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그러므로 현재까지 이뤄진 연구는 흡연자 가족을 대상으로 하는 경우가 많다.


대표가 될 만한 연구결과 몇 가지를 살펴보자.
- 최근에 발표된 메타분석들을 보면 흡연자와 결혼한 배우자의 경우 폐암 발병률은 1.3배가량 높아졌다.
- 직장에서 간접흡연을 경험한 사람의 폐암 발병률이 1.22배 증가했다는 보고가 있었다.
- 25년 이상 흡연자와 함께 산 어린이는 그렇지 않은 어린이에 비해 폐암 발병률이 2배 정도 높았다.
- 직장 등에서 간접흡연에 노출된 산모의 경우 저체중아를 출생할 확률이 22%, 사산율이 23% 높아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건강한 흡연은 없다
건강한 흡연 방법은 없다. 강력한 의지를 갖고 자신뿐만 아니라 타인에게 해를 끼친다는 사실을 깨닫고 서둘러 담배를 끊어야한다. 담배는 상용화되지 말았어야 했다. 안타깝게도 담배는 유해성이 아직 알려지지 않았을 때 널리 퍼져 인기를 끌었다. 위해성이 충분히 알려진 현재까지도 중독성과 경제적 파급력 등으로 인해 쉽게 근절되지 못하고 있다.


담배의 해악과 그것을 끊었을 때의 유익은 여러 음식이나 생활습관의 해악이나 유익을 합한 것보다 훨씬 크다. 혹시 아직도 담배를 피우면서 암 등에 대한 건강정보나 건강식품을 찾는 사람이 있다면 반드시 금연부터 먼저 실천하길 권한다.


건강한 삶을 위하여, 특히 암으로부터 건강한 삶을 위하여 가장 중요한 것은 금연이다. 그 다음으로 정기검진을 받아 혹여 생길 수 있는 암을 조기에 예방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건강한 음식을 섭취하고 운동 등 건강한 생활습관을 여위해야 한다.


한 가지 조언을 하자면 아무런 도움도 받지 않고 스스로의 의지나 다짐만으로 금연에 성공할 확률은 5% 전후로 매우 낮다고 한다. 반면 상담 및 약 복용, 껌이나 패치 및 여타 보조제 등을 이용해 적극적으로 금연 치료를 받을 경우 성공률은 6배나 증가한다고 한다.
여러 병원이나 의원에서 금연 치료가 시행되고 있고, 대부분의 보건소에서는 무료 금연 프로그램이 운영 중이다. 아무쪼록 금연에 성공해 본인과 사랑하는 주변 이들에게 당당해지길 바란다.


금연상담전화 1544-9030
출처: <암 전문의가 알려주는 항암 밥상의 힘> 임채홍 지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7/01/10 14:17 2017/01/10 14:17

카테고리

연세암병원 (1700)
연세암병원 소개 (941)
건강자료- 질병 (230)
건강자료-치료 (39)
환자수기,글,작품 등 (1)
질환 및 치료,기타정보 (345)
영양 (113)
운동 (23)

공지사항

달력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