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10'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7/10 암환자의 불안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부분의 환자와 가족은 우울, 불안, 공포를 경험하게 되지만 이는 정상적인 반응입니다.

암 진단 후 자신의 삶에 대한 통제력을 잃은 것 같은 느낌, 신체상의 변화 등으로 감정의 변화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자신감을 잃게 되고 스트레스에 시달리게 됩니다.

통증이나 오심, 피로감과 같은 신체증상이 있을 때 심리적 변화를 더 크게 느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신체적 증상을 조절하는 것 또한 기분조절을 위해 중요합니다.


암환자의 1/4이 우울증을 경험합니다.
반적으로 느낄 수 있는 우울감과 달리 우울증은 심각한 스트레스와 정상적인 일상생활을 방해하고, 암치료를 어렵게 할 수 도 있습니다.


이러한 증상의 5가지 이상이 거의 매일, 2주 이상 지속된다면 우울증을 의심해보아야 합니다.  하지만 우울증은 의료진의 도움으로 충분히 극복될 수 있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다면 우울증이 있을때는 어떻게 해야할까요 ??

가족들과 주변사람들은 환자의 증상이 호전될때까지 환자에게 용기를 주고 지지해주어야 합니다. 그러나 2~3주 이상 이런 증상이 지속된다면 주치의와 상의하세요.


가벼운 운동을 합니다.
친구를 만나 수다를 떨어보세요.
힘든 생각이 들 때 “괜찮다” 라고 외쳐보세요.


종양정신과에서 진료를 보실 수 있습니다.
(연세암병원에서는 종양정신과 진료가 개설되어 있습니다.
우울증으로 힘들어하시는 환자 및 보호자를 도와드립니다.)


암지식정보센터에서는 환자분들께서 우울한 생각이 들때
다른 환자분들이 어떻게 하고 계시는지 팁을 드리고자 설문조사를 진행해보았는데요
연세암병원 환자분들은 우울감 시 다음과 같은 방법을 이용한다고
환자의 노하우를 알려주셨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출처 : American cancer society (미국암학회) 
- 감수 : 연세암병원 종양정신과 김경란 교수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8/07/10 16:36 2018/07/10 16:36

카테고리

연세암병원 (1700)
연세암병원 소개 (941)
건강자료- 질병 (230)
건강자료-치료 (39)
환자수기,글,작품 등 (1)
질환 및 치료,기타정보 (345)
영양 (113)
운동 (23)

공지사항

달력

«   2018/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