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연세암병원은 중입자치료기 도입에 속도를 내고 있다. 연세암병원 방사선종양학과는 지난 4월 6일 세브란스병원 은명대강당에서 일본 방사선의학종합연구소(QST-NIRS)와 함께 'Yonsei Cancer Center - QST NIRS Joint Symposium'을 개최했다. 국내 최초로 진행된 중입자 치료 심포지엄에 국내 여러 대학병원은 물론 KAIST, 포항공대, 국내 연구소의 전문가 및 종사자 250여명이 참석해 중입자 치료기에 대한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연세암병원과 공동 주관한 QST-NIRS는 세계 최초 중입자치료기 개발 기관으로 1994년 임상시험을 시작한 후 현재까지 1만 1천명이 넘는 환자를 치료한 중입자치료의 선도기관이다. 연세암병원은 2017년 7월 QST-NIRS와 MOU를 체결한 후 지속적인 협력 관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중입자치료에 대한 여러 경험과 지견을 공유하고자 본 심포지엄을 기획하였다.


이날 행사에는 윤도흠 의료원장, 금기창 연세암병원장을 비롯하여, 연세의대 여러 교실의 교수들 및 연구원들이 참여 했으며, 총 18명의 해외 기관 연좌들이 참여하여 심도 있는 학술 토론 행사가 이뤄졌다. 중입자치료의 세계적인 대가인 츠지이 히로히코 연세암병원 특별 자문위원은 "연세의료원 중입자 치료기의 성공적인 설치와 운영을 위해 참여한 모든 기관들이 지속적이고 긴밀한 교류와 협력을 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연세암병원은 2018년 3월 국내 최초로 초전도 회전 gantry 2대를 포함한 중입자치료기 계약을 체결했으며, 연세암병원이 국내 최초의 방사선치료를 시행한지 100주년이 되는 2022년, 첫 환자 치료를 목표로 중입자치료센터 건립 중에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9/04/22 12:00 2019/04/22 12:0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 3 4 5 6 7 8 9 10 11  ... 1753 

카테고리

연세암병원 (1753)
연세암병원 소개 (967)
건강자료- 질병 (241)
건강자료-치료 (41)
환자수기,글,작품 등 (1)
질환 및 치료,기타정보 (354)
영양 (117)
운동 (23)

공지사항

달력

«   2019/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