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성훈 원장 경영능력 인정 목표관리실적 최우수기관 선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연세암병원(원장 노성훈)의 매출액이 전년대비 31% 증가한 3천 3백원억을 돌파했다.


연세암병원은 일평균 외래 2000명과 신환 270명을 기록하고 있으며, 병상 가동률 90%와 일일 60건의 수술을 통해 월 평균 230억의 매출을 기록하고 있다. 또한 전년대비 신환 초진 환자는 22.4%증가 했으며, 고난도 방사선치료의 경우에도 전년대비 3배가 증가하고, 외래항암약물치료 건수도 277% 증가하는 실적을 보였다.


연세 암병원은 이 같은 실적을 바탕으로 최근 연세의료원에서 선정하는 2015년 목표관리 실적(Management of objectives) 최우수기관의 영예를 얻었다.


수상과 관련 노성훈 원장은 “암병원의 모든 교직원 여러분의 수고와 노력에 힘입어 연세암병원이 MB0에 선정되는 영광을 얻었다” 며 “의료 총수입, 신환초진환자수 등에서 괄목할 만한 성정을 보였다” 고 밝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한 노 원장은 “올해 암병원의 목표는 ‘SET&Go'로 Safe 안전한 병원, Ease 환자가 편안한 병원을 통해, Trust 믿음을 주는 병원, Go 국내를 뛰어 넘어 세계 최고의 암병원으로 도약할 방침” 이라고 말했다.


세계적 암병원으로 도약하기 위해 연세암병원은 개원후 최초로 오는 4월 중순 JCI를 준비하고 있다.


이와 관련 노성훈 원장은 “국제적 수준의 의료서비스 질 향상과 환자 안전 평가를 통해 국제적인 암 치료 기관으로 거듭나게 될 것” 이라며 “암 치료의 패러다임 변화를 추구하는 연세암병원으로 육성하겠다” 고 밝혔다.


위암 수술의 명의에서 병원 경영 전문가로 거듭나고 있는 노성훈 연세암병원장의 도약이 기대되고 있다.


후생신보 윤병기기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6/04/01 11:25 2016/04/01 11:25

카테고리

전체 (486)
노성훈교수 소개 (1)
노성훈교수의 이야기 (2)
위암정보 (35)
암환자 생활정보 (38)
동영상 (19)
언론보도 (319)
저서소개 (9)
연세암병원소식 (62)

공지사항

달력

«   2017/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