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투병 중인 어머니와 같은 환자들 기를 바라는 마음에 결정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난치질환인 암(癌)으로 고통 받는 환자가 더 없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한 기업가가 연세암병원에 연구발전 기금을 기부했다.


지난 1월 29일 오후 이기윤 GK에셋 대표와 그 가족들이 정남식 연세의료원장을 찾아 연세암병원 '유한-연세 폐암중개연구센터'에 10억원을 기부했다.


이기윤 회장은 어머니께서 암으로 투병중이기에 환자와 그 가족들의 고통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며 국내 최고의 암진료기관인 연세암병원이 첨단 폐암 치료제 개발을 통해 암 없는 세상을 만들어주기 바라는 마음에서 모든 가족의 뜻을 모아 기부케 됐다고 밝혔다.


정남식 연세의료원장은 최근 연세암병원과 유한양행이 신약 개발을 위해 함께 만든 "유한-연세 폐암 중개의학연구센터 연구 활성화에 큰 기폭제가 될 기부"라며 거듭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날 기부금 전달식에는 노성훈 연세암병원장, 유한-연세 폐암 중개의학연구센터의 책임연구자인 조병철 교수와 에비슨의생명연구센터장인 백순명 교수 및 남수연 유한양행 중앙연구소장 등이 참석했다.


한편, 투자전문회사인 GK에셋을 경영하고 있는 이기윤 대표이사는 불우한 이웃을 돕고자 지난 해 3월 고향인 경북 의성군에서 서울까지 270여km에 이르는 도보순례 후 경기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원을 기부하는 등 불우이웃돕기 성금과 학생장학금을 꾸준히 기부해왔다. 이러한 기업이윤의 사회 환원과 다양한 봉사활동으로 '경기 아너 소사이어티'회원으로 선정된 바 있다.
 

박으뜸기자
acepark@medipana.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6/02/03 11:04 2016/02/03 11:04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 275 276 277 278 279 280 281 282 283  ... 575 

카테고리

전체 (575)
노성훈교수 소개 (1)
노성훈교수의 이야기 (2)
위암정보 (35)
암환자 생활정보 (42)
동영상 (19)
언론보도 (367)
저서소개 (9)
연세암병원 소식 및 강좌 (99)

공지사항

달력

«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