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식도암은 위치에 따라 경부식도암, 흉부 식도암, 위-식도 연결부위암으로 나뉜다. 세포 형태에 따라 편평상피세포암, 선암, 육종, 림프종, 흑색종 등으로 구분된다.

우리나라에서는 편평상피세포암이 90~95%를 차지한다. 그러나 서구에서는 편평상피세포암보다 선암이 많이 보고된다. 우리도 식생활의 서구화로 선암이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Q. 식도암 증상
“초기에는 증상이 거의 없다. 하지만 암이 진행되면 식도를 막아 음식을 삼키기 어렵고, 통증이 나타난다. 식도 협착에 의한 증상이 나타나면 이미 암이 많이 진행된 경우가 많다.


식도 협착에 따라 식사가 불편해지고 식사량이 줄면, 심한 체중감소와 영양실조가 동반될 수 있다. 암이 식도 내강을 거의 막으면 삼켰던 음식물이 다시 입으로 올라올 수 있다. 입으로 올라온 음식물이 기도로 들어가 기침, 흡인성 폐렴 등을 일으킬 수 있다. 암이 성대를 지배하는 되돌이 후두신경을 침범하면 성대가 마비돼 목이 쉬고, 식도 바로 뒤의 척추를 침범하면 등쪽이 아프게 된다. 기도를 침범하면 기침, 객혈 등이 생긴다.”


Q. 치료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점막에만 국한된 조기 식도암은 내시경점막하박리술(ESD)을 시행한다. 림프절 전이가 없다면 내시경점막하박리술은 일괄절제 및 완전절제율이 우수하고 수술 후유증을 피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수술로 절제 가능한 식도암은 최근 흉강경을 이용한 최소 침습수술이 많이 시행되고 있다. 그러나 수술 후 삶의 질이 나빠질 것이 예측되거나 함께 발병한 다른 질환이 있거나, 수술로 잘라낼 수 없다면 방사선 치료와 항암화학요법을 시행한다.


암에 의해 식도가 좁아져 음식물을 먹을 수 없다면 내시경을 이용해 스텐트를 삽입하고 좁아진 식도 내강을 넓혀 음식 섭취를 도와준다.”


Q. 예방을 위한 생활습관
“확실한 예방법은 없다. 다만 식생활의 서구화에 따라 최근 위식도 역류질환이 증가하고 있는데, 위산 역류로 인해 발생하는 바렛 식도는 식도 선암의 전암 병변이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예방보다 조기 발견으로 완치하는 게 중요하다. 흡연과 음주를 즐긴다면 55세 이후부터는 1년에 한 번 이상 내시경 검진을 권한다.”


<도움말=박효진 강남세브란스병원 소화기내과 교수>
출처 " 한국일보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8/06/26 15:20 2018/06/26 15:20

하루 1갑씩 16년 피우면 폐암발병률 '2배 높아진다'
지선하 연세대 교수팀, 성인 15만여명 추적·분석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성인남성들이 매일 1갑씩 16년동안 담배를 피우면 비흡연자에 비해 폐암에 걸릴 확률이 2배 높아지고 인과확률(기여위험도)이 50%에 도달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흡연자가 폐암에 걸릴 위험을 수치로 제시한 국내 첫 연구결과다. 인과확률은 특정원인이 질병 발생에 얼마나 영향을 미쳤는지 숫자로 나타낸 것을 말한다.


연세대 보건대학원 지선하 교수팀의 '흡연과 폐암의 인과확률에 관한 연구논문'을 보면 흡연기간이 16갑년(매일 한갑씩 흡연)인 만 19세 이상 성인남성이 폐암에 걸릴 인과확률은 50%(기여위험도 2배)로 조사됐다. 이어 21갑년 60%(2.5배), 28갑년 70%(3.4배), 37갑년은 80%(5.1배)로 분석됐다.


흡연 기간이 길수록 폐암에 걸릴 위험이 치솟은 셈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해외에선 담배와 폐암의 인과확률이 담배소송에서 폭넓게 인정을 받았다. 지난 2015년 6월 담배회사 3곳으로부터 156억캐나다달러(13조원)의 배상금을 이끌어낸 '캐나다 퀘벡주 담배소송'에선 인과확률이 50%를 충족하는 12갑년 이상 담배를 피운 폐암환자, 후두암 중 편평세포암 환자들이 보상을 받게 됐다.


국내에서도 방사선 분야에 비슷한 규정이 적용되고 있다. 원자력안전위원회의 '방사선작업종사자 등의 업무상 질병 인정범위에 관한 규정'에 따르면 방사선 피폭과 질병과의 인과확률이 50%를 넘으면 이를 업무상질병으로 인정하고 있다.


지선하 교수는 "담배와 폐암의 인과확률이 50%에 도달하면 실제 암 발생으로 이어질 위험이 높다는 뜻"이라며 "흡연이 폐암의 주요 원인임을 밝혀낸 연구결과로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랜 세월 담배를 피운 성인들이 금연에 성공하도록 보건당국의 지원정책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출처 : 서울 뉴스1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8/05/11 11:38 2018/05/11 11:38
폐암공개강좌
일시 : 5월 26일 (토) 오후 12시 ~ 3시 30분
장소 : 동지아트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8/05/03 09:27 2018/05/03 09:27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8/03/28 16:10 2018/03/28 16:10

카테고리

전체 (30)
프로필 (1)
언론 속 연세암병원 (12)
강의 및 교육일정 (7)
증상관리 및 기타정보 (1)
연세암병원 소식 및 강좌 (9)

공지사항

달력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