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두증 진단의 첫 번째는 머리의 형태를 관찰하는 것이다. 육안으로 확인할 수 있을 정도로머리가 삐뚤어져 있을 경우 사두증을 의심해야 한다. 그러나 두개골 봉합선이 닫혔는지 여부는 겉으로 보아서는 판단하기 쉽지 않다. 과거에는 단순 x-선 촬영으로 이를 구분하였다.

파란 화살표 부분에 갈라진 선이 정상적인 두개골 봉합선이다. 빨간 화살표 앞 부분에도 이와 같은 두개골이 갈라져 보이는 봉합선이 존재해야 할 부위이지만 이 환자에서는 보이지 않는다. 그래서 이 환자는 단두 증상을 보이는 두개골 유합 환자로 진단된다.

(사진) 그러나 최근에 컴퓨터 단층 촬영의 발달로 3차원 단층 촬영으로 진단하는 것이 가장 정확한 방법으로 인정받고 있다.

기존 두개골 X선 촬영에서는 화살표 앞 부분에 있는 가는 하얀선을 기준으로 조기유합증 여부를 판단한다. 따라서 전문가가 아니면 오진할 확률이 높아진다.

(
사진) 따라서 사두증이 의심되는 환자는 꼭 3차원 컴퓨터 단층 촬영을 시행함으로서 두개골 조기유합증에 의한 진성 사두증과 위치성 사두증을 구분해야 정확한 치료를 할 수 있다.
2014/03/29 09:29 2014/03/29 09:2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 42 

카테고리

전체 (42)
두개골조기유합증 (18)
사두증 (14)
관련 학술대회 발표 (1)
관련 출판&논문 (1)
관련특허 (0)
프로필 (1)
언론보도 (5)

공지사항

달력

«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