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암 완치 설명서' (최신 개정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책소개

위암은 흔하지만 여전히 두려운 질병이다. 성별 주요 암 발생 현황(2013년)에 따르면 남자의 경우 전체 암 발생자 중 약 18%, 여자의 경우에는 약 9%가 위암 환자였다. 100명 중 13명이 위암으로 고통 받고 있는 것이다. 위암은 조기에 발견할 경우 95% 이상 완치할 수 있지만 말기에 이르도록 별다른 증상이 없는 경우도 있어 치료 적기를 놓치는 환자가 적지 않다. 또한 발견해도 치료 과정이 길고 복잡하여 어려움을 겪기도 한다. 위암은 단 한 번의 수술이나 항암 치료로 완치되지 않는 질병이기 때문이다.


완치까지의 길고 낯선 여정에 세계 정상 위암 명의와 국내 최고 의료진이 함께한다. 위암 수술 세계 1위 노성훈 교수는 지난 30여 년간 위암 환자 9,600여 명의 수술을 집도하며 수술 후 5년 생존율 73%, 합병증 발생률 10%, 사망률 0.3%라는 놀라운 치료 성과를 기록했다. 그런 그가 위암 환자와 가족을 위해 위암이 어떤 질병이며, 왜 발생하고, 어떻게 치료하는지 알기 쉽게 설명한 『위암 완치 설명서』에 최신 치료법 및 트렌드를 담아 개정판을 선보인다. 위암 치료부터 관리 및 예방에 필요한 모든 정보와 치료 트렌드를 한 권으로 엮어 위암 환자와 가족에게 좋은 길잡이가 되어줄 것이다.


저자소개
노성훈은 1978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한 후 동 대학원에서 의학석사 학위, 고려대학교 대학원에서 의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1987년부터 30년 이상 위암 전문의로 활동하며 수술한 위암 환자는 9,600여 명이고 수술 사망률 0.3%, 합병증 10%, 5년 생존율 73%라는 놀라운 치료 성과를 기록하고 있다.

세브란스병원 최우수 임상 교수상,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올해의 교수상, 서울시의사회 유한의학상, 바이엘 임상 의학상, 보원 학술상, 범석 의학상, 대한의사협회 의과학상 등을 수상했다. 대외활동으로 대한암학회 이사장, 대한암협회 집행이사, 대한소화기학회 평의원, 대한외과학회 평의원, 국제위암학회 이사, 대한임상종양학회 상임이사, 대한위암학회 회장, 제9회 국제위암학회 조직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 연세암병원 병원장으로 국내 암 치료 분야의 발전과 후학 양성에 힘쓰고 있다.

연세암병원 위암센터는 2014년 연세암병원 확장 개원과 함께 세브란스병원 위암클리닉에서 연세암병원 위암센터로 확대되었다. 세계 최고 수준의 술기로 위암 수술을 연간 1,400례 이상 시행하고 있으며, 복강경 수술은 연간 500례 이상, 조기 위암의 내시경 점막절제술은 연간 약 500례를 시행하고 있다.

우리나라 최초의 로봇 수술 시스템 ‘다빈치’를 이용한 위암 수술도 2016년 현재까지 1,200례 시행하고 있다. 아울러 한국형 캡슐내시경 및 임상 적용에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개인별 맞춤 치료(표적 치료)와 같은 신치료 기술의 시도로 항암 약물치료의 전문성을 최대화하여 암환자들의 삶의 질 및 기능과 관련된 새로운 위암 치료의 지평을 열고자 노력하고 있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7/01/17 10:47 2017/01/17 10:47

카테고리

전체 (523)
금기창교수 (382)
방사선치료 (16)
토모테라피 (12)
암정보 및 기타정보 (100)

공지사항

달력

«   2017/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