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PECIAL THEME 희망의 재발견 '대장직장암'

- 대장직장암의 원인과 발병추이

대장직장암의 5%는 명확히 유전에 의해 발병한다고 밝혀져 있으며, 전체 대장암의 약 15~20%는 유전적 소인과 관계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 외에 저섬유소 식이, 고지방, 정제된 음식(설탕, 디카페인 커피 등) 등 식이 요인, 가족적 성향과 관련이 있고, 만성궤양성 대장염, 크론병이 있으면 더욱 대장암 발병의 가능성이 높아진다고 알려져 있다. 대장암의 위험요인을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01. 50세 이상의 연령

대장암은 연령에 비례하여 발생하는 경향이 있어 50세 이상의 연령에서 흔하게 발생하는 양상을 보이는데, 대장암 발생의 약 80%를 차지하고 있다.

02. 식이요인

식이요인은 오랫동안 대장암 발병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환경적 요인으로 알려져 왔다.
동물성지방 또는 포화지방 식이를 할 경우 대장암의 위험도가 증가하며, 붉은 고기의 섭취가 대장암 발생 위험을 높이고 있음이 확인되고 있다. 그 외에 저섬유소 식이, 가공 정제된 저잔여 식이(low residue diet :섬유소가 적어 빨리 소화되고 흡수되어 장에는 별로 남지 않는 음식물), 알코올 등이 대장암의 발병 위험을 높이며, 일부 연구에서는 육류를 굽고 튀기거나 바비큐를 할 경우 대장암 발생 위험이 상승한다고 보고하고 있다.


03. 염증성 장 질환

염증성 장 질환은 궤양성 대장염과 크론병으로 분류될 수 있는데 이 질환이 있을 경우 대장암 발병 위험은 4배에서 20배로 증가할 수 있다.

04. 유전성 소인

대장암의 발병 위험을 높이는 가족 내 유전 질환으로는 크게 두 가지가 있다. 첫째, 가족성 용종증으로 이 질환은 수백 개 또는 수천 개의 선종이 대장벽에 생기게 되며 성인이 되면 거의 100% 암으로 발전한다. 둘째, 최근에 그 원인 유전자들이 밝혀진 유전성 비용종증 대장암으로 비교적 이른 나이에 발병하고 가족성 용종증보다 흔하다.

05. 선종성용종(adenomatous polyp)

용종(polyp)이란 장 점막의 일부가 주위 점막 표면보다 돌출하여 마치 혹처럼 형성된 병변을 말한다. 용종 중 조직학적으로 선종성용종‘( 선종’이라고도 함)이라 불리는 용종이 악성종양, 즉 대장암으로 진행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선종성용종은 크기가 클수록(표면 직경1.0cm 이상), 고등급 이형성증을 보일수록, 그리고 융모(villous)같은 특징을 보일수록 발암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06. 난소암, 자궁내막암 또는 유방암병력



 

07. 대장직장암의 가족력
 
대장직장암 환자의 5~15%가 가족력을 갖고 있다. 부모, 형제, 자녀 중에 대장직장암 환자가 있는 경우에는 발생률이 2~3배 증가하게 된다. 일부의 대장암 환자는 유전자의 변성으로 인하여 자손에게 유전되는 경우도 있다.
유전적 요인에 의하여 발생하는 대장암은 출생 시부터 결함이 있는 유전자를 갖고 태어나기 때문에 젊은 나이에 나타나고 대장 이외의 장기에도 암이나 다른 이상 소견을 나타내는 경우가 많다.


08. 육체적 활동수준

최근 대장암 발생률이 높은 서구 국가를 중심으로 수행된 연구들에 따르면 노동량이 많은 직업군에서 결장암의 발생 위험이 감소됨을 보인다. 신체 활동이나 운동은 장의 연동 운동을 촉진시켜 대변의 장내통과 시간이 짧아지게 되며 이로써 대변 내 발암 물질과 장 점막이 접촉할 시간이 줄어들게 되어 발암 과정이 억제된다.


대장암은 전체 암의 9.4%를 차지하며, 남성에게는 네 번째, 여성에서는 세 번째로 흔한 암이다. 상대적으로 예후가 좋아 2002년 약 53만 명이 사망했으며 유병률은 유방암에 이어 두 번째로 높다. 지역별 차이가 크며 선진국에서 흔한 암종으로 최근 우리나라를 비롯한 아시아에서 크게 증가하고 있다.

우리나라 대장암 연령표준화 발생률은 인구 십만 명당 남자 29.9명, 여자 18.1명으로 연평균 남자 6,264건, 여자 4,914건이 발생하고 있다. 남자의 경우 위암, 폐암, 간암에 이어 4위, 여자의 경우 위암, 유방암에 이어 3위를 차지하고 있다. 식습관의 변화, 서구화된 생활습관 등으로 인하여 발생률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대장암 발생과 사망은 모두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는데, 연령별 대장암 발생률과 사망률을 살펴보면 연령증가와 함께 증가하는 양상을 보이며 사망률도 발생률과 비슷한 경향을 보이고 있다. 한편 대장암 환자의 진단 후 1년 상대 생존율 평균은 남자 80.2%, 여자 80.5%, 5년 생존율은 남자 59.8%, 여자 57.2%로 성별 차이는 없었다.

위암, 간암 및 자궁경부암 등 현재 우리나라에서 가장 흔한 암들이 감소 추세에 있음을 감안한다면 대장암은 앞으로 우리나라 사람에서 발생하는 암의 주종을 이룰 가능성이 높다.





글 | 김지현 교수 강남세브란스병원 소화기내과
그림 | 이은호
2014/03/14 14:53 2014/03/14 14:5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 183 184 185 186 187 188 189 190 191  ... 340 

카테고리

전체 (340)
대장암 이야기 (128)
교수님들의 소식 (23)
대장암 센터 소식 (15)
무엇을 먹을까요 (55)
소화기관 질환 (15)
마음이 쉬어가는 곳 (26)
믿음의 말씀 (31)

공지사항

달력

«   2017/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tatistics Graph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