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ssue 1 뇌혈관센터

뇌졸중 완벽 케어로 삶의 질을 높이다
급성기 뇌졸중의 치료
글 신경과 이경열 교수, 영상의학과 서상현 교수, 신경외과 정준호 교수


뇌졸중은 흔히 '중풍'이라고 불린다. 암, 심장혈관 질환과 함께 주요한 사망원인이고 많은 환자에서 육체적 또는 기능적 장애를 유발하는 질환이다. 따라서 뇌졸중으로 인한 사망률을 낮추고, 수술 후 재발을 막아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서는 조기 진단과 빠른 치료, 그리고 적극적인 재활치료가 필요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상의학과 서상현 교수가 3차원 혈관조영장비로 뇌동맥류 환자의 뇌혈관을 살피며 뇌혈관 중재술을 시행하고 있다.


촌각을 다투는 뇌혈관 중재술의 기적
뇌졸중은 뇌로 산소 및 영양분을 공급하는 뇌동맥이 막혀서 증상을 유발하는 허혈성 뇌졸중(뇌경색)과 뇌혈관이 터져서 발생하는 출혈성 뇌졸중(뇌출혈)으로 나눌 수 있다.
뇌졸중 치료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빠른 치료다. 특히 뇌경색의 경우 증상 발생 후 4~5시간 이내에 막힌 혈관을 뚫어주는 혈전용해제를 정맥으로 투약해야 하고 직접 동맥으로 혈전제거술을 하는 경우에도 최소 6시간 이내에 시술이 되어야 한다. 이 시간을 넘길 경우에는 막힌 혈관을 뚫어주더라도 죽은 뇌조직을 살릴 수 없고 또 출혈 위험이 높아지므로 혈전용해 치료는 불가능하다.
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는 응급실에 도착한 환자를 빨리 치료하기 위해서 BEST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뇌졸중이 의심되는 환자가 응급실에 도착하면 관련 부서와 연결해 빠른 시간 내에 검사 및 치료가 진행된다. 혈전용해제의 정맥내 투약은 응급실 도착 후 약 30분 이내로 가능하며, 이것은 한 시간 이내에 투약할 것을 권고하는 뇌졸중 진료지침보다 훨씬 빠른 수치다.
동맥 내로 혈전용해제를 투약하거나 혈전을 직접 제거하는 뇌혈관 중재술은 높은 난이도의 시술이며 일정기준의 시설과 전문의가 있어야 시행 가능하다. 강남세브란스병원은 2000년대 초반부터 뇌혈관 중재술을 적극적으로 시행하여 좋은 임상결과를 얻고 있으며, 체계화된 팀을 조직해 365일 24시간 언제라도 치료 결정 후 한 시간 이내에 뇌혈관 중재술을 시행할 수 있도록 운영되고 있다.
또한 동맥이 완전히 막히고 뇌혈관 중재술을 할 수 없는 시기에 내원한 환자를 대상으로 다른 혈관을 이어서 혈류를 공급해 주는 혈관우회로 수술도 일부 환자에서 시도하고 있으며 좋은 결과를 얻고 있다. 이러한 치료에도 뇌경색이 광범위하게 진행되는 경우에는 환자의 생존율 및 기능회복을 높이기 위해 감압적 두개골 절제술을 시행한다.
출혈성의 경우 출혈의 위치와 양에 따라 다양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며 환자의 상태에 따라 약물 또는 수술 치료를 한다. 출혈량이 많거나 혈관촬영을 시행해 수술적 치료가 필요하면 뇌 안에 고인 피를 뽑아 내는 수술이 필요할 수 있다. 지주막하 출혈이 있는 경우 대부분의 원인이 뇌동맥류 파열에 의한 것으로 혈관촬영을 시행한 뒤 전통적인 클립결찰술이나 머리를 열지 않고 치료할 수 있는 뇌혈관 중재술을 시행한다.

수술만큼 중요한 재활치료, 의지가 약이다
뇌졸중 후 신경학적 증상과 혈압 등 활력징후가 안정화 되면 바로 재활치료를 시작할 수 있다. 약물치료를 포함해 물리치료와 작업치료 등의 치료적 운동, 적절한 보조기의 처방과 사용법 훈련, 언어치료, 환자와 가족의 교육 및 상담 등이 있다. 신체적인 장애의 극복뿐만 아니라 심리적, 사회경제적인 문제도 같이 해결되어야 성공적인 재활치료가 이루어지는 것이고 이를 위해서는 의사 외에도 치료사, 간호사, 사회사업사, 종교인, 영양사, 언어치료사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팀을 이룬다. 재활치료가 성공적인 결과를 얻기 위해서는 환자가 강한 의지를 가지고 치료 프로그램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것이 중요하다.
뇌졸중 초기에는 환자와 가족이 갑작스러운 발병으로 당황하는 것은 물론 마비로 인해 침상에서 일어나는 것조차 어려워서 크게 낙심을 하게 되지만 적절한 치료를 받으면 70% 정도는 혼자 일상생활을 수행할 수 있으며 30%정도에서는 발병이전의 사회생활을 할 수 있게 된다. 따라서 꾸준한 치료와 합병증 방지를 위한 관리가 매우 중요하고 지속적인 기능의 회복은 환자 자신에게 달려 있음을 알려줘야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뇌혈관중재술로 막힌 뇌동맥을 뚫어줌.
 (a)중재술 전 (b)혈전제거용 스텐트로 혈전을 제거 (c) 중재술 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뇌혈관중재술을 이용한 뇌동맥류의 치료.
(a) 치료 전 (b) 치료 전 3차원 동맥류 사진 (c) 치료 후.







2016/01/12 14:21 2016/01/12 14:21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 192 193 194 195 196 197 198 199 200  ... 847 

카테고리

전체 (847)
강남세브란스병원 (38)
Prologue (25)
발행인의 편지 (3)
Severance Way (4)
Development (1)
Pioneer (1)
Endeavour (1)
Vision (1)
체크업 클리닉 (4)
키워드 건강학 (8)
건강한 밥상 (8)
Synergy mate (4)
Best Researcher (8)
Doctor say (3)
Between (4)
DONORS (3)
아름다운 손 (1)
FOCUS (13)
news (36)
한 컷 단상 (2)
Only 1 (1)
Forward (1)
Credibility (1)
Strong (1)
Excellence (1)
Bonus Book (2)
Book & Talk (1)
Miracle (1)
Sharing (1)
Bliss (1)
Incredible (1)
Heart (1)
Around (1)
Together (1)
Beyond (1)
Interview (1)
Letter (1)
Advice (6)
Q&A (1)
Action (2)
Collaboration (6)
People (17)
New Wave (24)
Why (3)
Story (10)
Fact (1)
Scene (6)
지난호 보기 (559)
Reportage (1)
FAQ (1)
Face (5)
Question (1)
Innovation (2)
Conversation (5)
History (2)
Factor (2)
Zoom (1)
WITH GS (2)

Archive

공지사항

달력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