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블로그 총 관리자 입니다.
블로그 모바일 사용중단에 따른 서비스 종료를 알려드립니다.
관련된 데이터는 의료원에 이관 및 데이터 재사용 유무를 추후 알려드리며
그동안 연세블로그를 구독해 주신 고객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연세의료원은 앞으로도 더욱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 서비스 종료일: 2019년 11월 30일
- 서비스 종료범위: 연세의료원 모바일 블로그 및 홈페이지.
감사합니다.

암지식정보센터 ::

'케모포트'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4/10/10 케모포트란 무엇인가요 ?
  2. 2014/08/21 항암약물치료가 궁금합니다. (2) (1)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4/10/10 10:53 2014/10/10 10:53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항암약물치료가 궁금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홍삼, 인삼, 상황버섯, 영지버섯, 민들레즙, 장어즙, 개소주, 한약 등과 같은 건강보조식품을 먹어도 되나요
?

위의 보조식품들은 약이 아닙니다. 실제로 인체 내 항암치료에 도움이 된다는 근거는 거의 없는 실정입니다. 오히려 안정성이 입증되지 않은 건강보조식품으로 인해 항암제 치료 중 예측할 수 없는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으므로 치료 중에는 복용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항암제 치료 동안 무엇을, 어떻게 먹으면 좋을까요?

체력을 유지하는 것은 암 치료의 가장 기본이므로 의식적으로 식사를 하려고 노력하는 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특효식품이나 특효약은 없으며 꾸준히 식사를 유지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1. 소량씩 자주 식사 합니다. (4-5끼 이상)

사용자 삽입 이미지
2.
단백질, 탄수화물, 지방, 무기질, 비타민 등을 다양한 음식을 통해 골고루 섭취 해야 합니다. 특히, 고단백식품을 많이 먹습니다. 고기 (소고기, 돼지고기, 닭고기, 오리고기, 개고기 등 특별히 가릴 필요는 없습니다.), 생선, 달걀, , 우유, 치즈, , 두부 등이 단백질이 풍부한 음식입니다
.

3. 수분 을 충분히 섭취합니다.

4. 세균오염이 쉬운 음식은 피합니다. (, 초밥, 길거리 음식, 날 음식, 오래 된 음식)

5.
구강질환이 있는 경우에는 구강 청결을 유지하기 위해 가글 을 자주하거나 부드럽고 자극이 적은 음식을 섭취합니다. 즙처럼 갈거나 다지거나 부드럽게 찌거나 고아서 섭취하는 음식이 좋습니다
.

항암제 치료 동안에 독감예방주사를 맞아도 되나요?

의사선생님과 상의 후 맞는 것이 좋습니다. 항암제 치료 동안 독감예방주사는 환자분의 백혈구 수치에 따라 맞는 시기가 변동 될 수 있으며, 독감 예방주사가 기대효과를 발휘하지 못할 가능성도 있습니다.


항암제 투여 동안 백혈구 수치가 많이 감소합니다. 혹시 도움이 되는 음식이나 백혈구 수치를 감소시키지 않을 방법은 없을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백혈구 감소는 항암제 투여로 발생하는 예측 가능한 부작용이며 감소하지 않게 하는 방법은 없습니다.
단지 백혈구 수치가 너무 많이 감소하거나, 열 같은 감염증이 동반된 경우에는 빨리 백혈구의 수를 회복시키는 것이 중요하므로, 이러한 경우 백혈구 재생을 위한 골수자극주사를 처방하고 있습니다
.
그리고 백혈구를 다시 만들기 위해서는 단백질과 비타민 등의 영양분이 꼭 필요하므로 꾸준한 식사를 통해 체내 영양이 감소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


항암제 투여 후 온몸이 쑤시고 뼈마디의 통증이 있습니다. 손바닥과 발바닥의 감각도 이상해지는 증상이 생깁니다. 회복이 될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항암제 치료 동안에 발생하는 많은 증상들은 치료 기간에만 일시적으로 발생하고 치료가 끝나면 회복되는 경우가 대부분 입니다
.
그 중 탁솔 계열의 항암제를 투여 받은 분은 약 7-10일 가량 근육통과 관절통을 경험하게 되며 미리 처방된 진통제를 복용하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

또한 손바닥과 발바닥의 감각이상증을 경험하게 되는데
, 이는 신경염의 증상으로 항암제 치료가 끝나더라도 오랜 기간 동안 지속될 수 있는 증상입니다. 보습제를 발라 피부가 건조해지는 것을 예방하고 보온을 유지 하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또 상처가 나지 않도록 주의하는 것이 좋습니다.


혈관이 잘 나타나지 않아서 항암제 주입이 매우 어렵습니다
. 좋은 방법이 없을까요
? 

항암제를 주기적으로 장기간 주입해야 하는 경우, 항암 주사를 위한 혈관을 찾기 어렵거나 반복된 항암 치료로 인해 혈관 괴사가 진행된 경우에는 아래 그림과 같이 케모포트(일종의 주사바늘)라는 기구를 큰 혈관에 삽입하는 시술을 시행할 수 있습니다. 이는 피부 안쪽으로 위치하게 되며 겉으로는 보이지 않고 일상생활 또한 모두 가능합니다. 항암제 주입 때마다 불편함을 경험하신다면, 의사선생님과 상담하시길 바랍니다.

2014/08/21 11:26 2014/08/21 11:26

카테고리

전체 (1383)
암지식정보센터 소개 (142)
질병,치료 (551)
영양 (99)
건강레시피 (128)
운동 (58)
언론보도 (388)

공지사항

달력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