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블로그 총 관리자 입니다.
블로그 모바일 사용중단에 따른 서비스 종료를 알려드립니다.
관련된 데이터는 의료원에 이관 및 데이터 재사용 유무를 추후 알려드리며
그동안 연세블로그를 구독해 주신 고객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연세의료원은 앞으로도 더욱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 서비스 종료일: 2019년 11월 30일
- 서비스 종료범위: 연세의료원 모바일 블로그 및 홈페이지.
감사합니다.

암지식정보센터 ::

'에어컨'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7/30 폭염속 냉방병 주의보

에어컨 1시간 틀면 30분은 스톱, 2~4시간마다 5분정도 환기해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폭염과 열대야로 냉방 기기 사용이 늘면서 감기 증세나 두통 등 '냉방병'을 호소하는 사람도 늘고 있다.
 
냉방병은 냉방 기기를 장시간 사용할 때 생기는 ▲감기(심해지면 폐렴) ▲복통 ▲두통 등 증상을 의미한다.


냉방병의 대표적인 증상은 감기다. 에어컨 내부에서 증식하는 레지오넬라균 등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에어컨에서 나오는 바람에 실려 퍼져 나가면서 감기 증상이 나타나고, 심하면 폐렴으로 이어질 수 있다.


'에어컨 바람을 오래 쐬다 보니 배가 아프다'며 복통을 호소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 역시 세균이나 바이러스 영향인 것으로 보고 있다.

두통을 호소하는 경우도 있다. 김용환 세브란스병원 가정의학과 교수는 "에어컨을 장시간 틀어놓으면서 춥다고 느끼면 조금이라도 열을 얻기 위해 몸이 떨리는 현상이 생긴다"며 "이런 현상이 심해지면 이상 감각·통증 등으로 이어진다"고 했다. 두통도 이런 이유에서 발생하는 통증의 하나라고 볼 수 있다. 특히 아이들의 경우 감기 증상이 심해지거나 열이 37.8도를 넘으면 병원에 가서 진료를 받는 것이 좋다.

에어컨 내부에 세균이 증식하는 것을 막기 위해 에어컨 필터는 2주에 한 번 정도 청소를 하고 잘 말려주는 것이 좋다. 에어컨을 1시간 정도 가동하고 나서는 30분 정도 가동을 멈추고, 2~4시간 정도마다 5분 정도씩은 창문을 열어 환기를 시켜주면 냉방병 예방에 도움이 된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냉방병을 예방하려면 당장 더위를 피하기 위해 에어컨 희망 온도를 너무 낮게 설정하지 말고 적정 온도(25도 내외)로 맞춰두는 것이 좋다. 김용환 교수는 "본인이 에어컨 희망 온도를 변경하기 어려운 사무실 등에서는 에어컨의 찬 바람이 몸에 직접 닿지 않도록 겉옷 등을 준비하는 것도 냉방병을 피하는 방법"이라고 말했다.


글 : 가정의학과 김용환 교수
출처 : 조선일보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8/07/30 15:36 2018/07/30 15:36

카테고리

전체 (1383)
암지식정보센터 소개 (142)
질병,치료 (551)
영양 (99)
건강레시피 (128)
운동 (58)
언론보도 (388)

공지사항

달력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