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위험을 낮추는 방법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모의 암 발생 위험을 줄일 수 있습니다. 부모님이 건강에 좋은 영향을 줄 수있는 선택을 하도록 격려하면 됩니다.

우리는 모두 부모님이 오래 건강한 삶을 살기를 바랍니다. 현대 의학 덕분에 많은 사람들의 수명이 증가했습니다. 그러나 수명이 길어졌다고 해서 더 건강한 삶을 사는 것은 아닙니다.

미국 암 협회 (American Cancer Society)에 따르면, 암으로 진단받은 사람의 약 77 %가 55 세 이상입니다. 부모님이 건강에 좋은 영향을 줄 수있는 선택을 하도록 권장함으로써 암 위험을 줄이고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습니다.


그리고 부모님과 함께 참여한다면 당신의 건강에도 좋을 것입니다.



1. 부모님이 운동을 할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정기적인 신체 활동은 사람의 건강을 지키는데 중요한 역할을합니다. 은퇴한 노인분들은 앉아서만 생활하게 되곤 합니다. 부모님이 신체활동을 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 운동의 이로운 점에 대해 알려드리세요.
신체 활동이 증가하면 유방암, 자궁 내막암, 전립선암, 결장 직장암 및 폐암 등에 걸릴 확률이 줄어듭니다. 걷기나 수중에어로빅과 같은 가벼운 신체 활동을 매주 150 분 하거나 더 활동적인 운동을 매주 75 분 하면 암 위험을 낮출 수 있습니다.

• 부모님이 즐기는 활동에 참여하도록 격려하세요.
원예, 골프, 테니스, 수영 모두 훌륭한 선택입니다. 부모님께서 어떤 종류의 활동을 하면 좋을 지에 대해 의사와 상담해 보세요.

• 부모님과 함께 운동하세요.
다음에 부모님을 방문하게 되면 함께 산책을 나가자고 제안하세요. 신체 활동을 시작하는 좋은 방법입니다.

• 지역 노인을 위한 무료 피트니스 프로그램을 찾아보세요.
보다 적극적 신체활동에 참여하고 싶지만 수입이 제한적인 경우에는 노인을 위해 무료멤버십을 제공하는 헬스클럽을 알아보세요.


2. 건강한 음식을 선택하도록 장려하세요.
많은 노인분들, 특히 혼자 사는 분들은 식사를 준비하는 과정이 너무 힘이 들다고 생각이 되어 요리를 자주 하지 않습니다. 이렇게 되면 부모님의 건강 유지 및 식도, 위 및 결장암 위험을 낮추는 데 필요한 영양소를 섭취하지 못할 수 있습니다.

부모님이 매일 영양가있는 음식을 먹고 있는지 확인하세요.

• 50 세 이상인 분들을 위한 건강한 식단에 대해 배우세요.
얼마나 많은 칼로리를 섭취해야하는지, 어떤 종류의 음식을 먹어야 하는지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세요.

• 넉넉하게 음식을 만들어 부모님께 드리세요.
집에서 건강식을 충분히 만들어 포장하고 얼리세요. 다음에 부모님을 뵈러 갈 때 포장해 놓은 음식을 가져가세요.

• 복지 프로그램에 가입하세요.
부모님이 집이 없거나 장애가 있는 경우,국가차원의 프로그램을 통해 적은 비용으로 영양가있는 식사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3. 간접 흡연 및 간접 흡연을 피하세요.
금연은 건강을 향상시킬 수 있는 가장 중요한 방법입니다. 아직 늦지 않았으니 금연하세요. 금연은 암과 심장질환, 폐질환 등의 위험을 줄입니다. 그리고 간접 흡연을 피하면 건강에 도움이 됩니다.


부모님이 담배를 피우면 다음 중 한 곳에 도움을 청하십시오.
• 금연상담전화 1544-9030 로 전화하십시오.
•http://www.nosmokeguide.or.kr/를 방문하십시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4. 부모님이 참여하도록 격려하세요.
미국 인구 조사에 따르면 65 세 이상이 거의 천만명에 이릅니다. 세계 보건기구 (WHO)에 따르면 혼자 사는 것은 외로움과 우울증으로 이어질 수 있으며, 이는 사람의 전반적인 건강에 부정적인 영향을 줍니다.


지역 사회 단체에서 자원 봉사자로 일하는 것은 노인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다른 사람들을 도울 수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부모님 지역의 자원 봉사 활동에 대해 이야기 해보세요. 웹사이트 등을 통해 노인들이 지역 사회 일원들과 함께 일할 수있는 자원 봉사 기회에 대해 찾아볼 수 있습니다.


5. 재정 스트레스 감소
많은 노인들이 금전 관리 문제로 인한 재정적 스트레스를 경험합니다. 스트레스는 면역체계 뿐만 아니라 암을 포함한 감염 및 질병에 대한 신체의 방어에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부모님이 경제적 어려움에 대처할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부모님과 협의하여 예산을 정하고 처리해야할 청구 시스템을 설정하세요. 은행에 청구서 자동이체 지불을 설정해 재정적 책임의 일부를 줄일 수 있도록 조언하세요.


6. 정기 검진 및 선별 검사 권장
암 검진 검사는 건강이 좋을 때 수행되는 의료 검사이며 질병의 징후는 없습니다. 질병 완치 가능성이 가장 높은 초기 단계 때 암을 발견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줍니다. 부모님이 수행해야할 선별 검사에 대해 알아보고 알맞은 시기에 병원 예약을 잡도록 하세요. 부모의 건강을 유지하는 데 적극적으로 참여하세요.



참고자료 : MD Anderson cancer center

출처 : https://www.mdanderson.org/publications/focused-on-health/july2017/how-to-help-parents-lower-cancer-risk.html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7/08/03 10:18 2017/08/03 10:18

당뇨병 있으면 암 발생률 2배 이상 높다


당뇨병은 혈액 속 당 성분이 과도하게 높아지는 질환입니다. 8시간 이상 금식 후에 측정한 혈당이 126mg/dL 이상이고, 식사여부와 관계없이 혈당이 200mg/dL 이상이면 당뇨병입니다.

문제는 당뇨병이 암 유발 위험을 높인다는 것입니다. 미국암학회와 미국당뇨병학회는 2010년 당뇨병 환자의 간암, 췌장암, 자궁내막암 발생 위험이 정상인보다 2배 이상 높다고 발표했습니다. 당뇨병이 있을 때 암이 잘 생기는 이유는 몸속 인슐린이라는 호르몬이 과도하게 늘어나기 때문입니다.

인슐린은 체내 인슐린 수용체에 결합해 몸속 당 농도를 조절하는 역할을 합니다. 하지만 당뇨병 환자는 인슐린 기능이 떨어져 혈당 조절을 못하는 상태입니다. 결국 인슐린 생성량을 늘리게 돼 인슐린 혈중 농도가 높아집니다. 인슐린이 세포를 증식시키는 과정 중에 종양이 생기게 하는 여지마저 키웁니다. 유방 세포를 증식시키는 여성호르몬이 과도하게 분비되면 유방암이 생길 확률이 높아지는 것과 같은 논리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당뇨병이 있는 사람은 국가에서 지정한 암 검진 주기보다 더 자주, 철저하게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또 일상 중에서는 체중을 줄이고, 운동을 포함한 육체적 활동을 늘리고, 식이조절을 하고, 스트레스를 관리해야 합니다. 당분이 높은 음식은 당연히 피해야 하고 포화지방, 트랜스지방, 콜레스테롤, 염분 섭취를 줄이는 게 도움이 됩니다.


도움말 : 세브란스병원 내분비내과 차봉수 교수
출처 : 헤럴드경제 김태열기자
kty@heraldcorp.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7/01/31 11:07 2017/01/31 11:07

스트레스와 암 ??
정말 스트레스 때문에 암이 생길 수 있나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트레스는 우리 삶의 한 부분입니다.
주말 여행 계획을 세우거나 교통 체증에 시달릴 때, 주변사람들이 아플 때 우리는 쉽게 스트레스를 받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사소한 스트레스 때문에 암이 생길까봐 걱정하지는 않아도 됩니다.

스트레스는 두가지 유형으로 분류합니다.

발표준비전이나 사람들이 북적거리는곳에서 힘들게 쇼핑을 해야하는 경우와 같이 상황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스트레스는 그 상황에서 벗어나면 해결되는 단기적인 스트레스 입니다.
이런 단기적인 스트레스는 개개인이 충분히 조절할 수 있고 건강에도 악영향을 미치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장기적인 스트레스는 위험할 수 있습니다.
언제 끝날지 모르는 상황에서 수주 혹은 수개월이 지속되는 스트레스는 우리 몸에 악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가족이 아파서 오랜시간 간병을 해야하거나 오랜기간 실직상태에서 스트레스를 지속적으로 받는 경우가 이에 해당됩니다.

수주 혹은 수개월 지속되는 스트레스가 있다면 관심을 기울이세요.
장기적인 스트레스는 건강에 나쁜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트레스는 우리 몸에 많은 영향을 미칩니다.
전문가들은 스트레스가 실제로 암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를 연구하고 있습니다.
장기적인 스트레스는 우리몸의 면역체계를 약화시키고 암과 같은 질병에 취약하게 만듭니다.
소화불량이나 우울감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스트레스 상황에서 몸에서 분비되는 스트레스 호르몬은 세포사멸을 억제 합니다.
우리 몸에서 병든세포나 늙은 세포가 생기면 이런 세포들을 없애버려야 하는데 이런 과정을 세포사멸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세포사멸이 억제되어 병들거나 늙은 세포가 죽지 않고 계속 살아있게 되면 결국 암세포와 같은 나쁜 세포들이 만들어지게 됩니다.

또한 스트레스는 혈액공급을 증가시키는 성장인자의 생산을 촉진 시키는데 이런 과정으로 인해 암세포들이 더 많이 자라고 몸 전체로 퍼져나가게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다면 스트레스를 전혀 받지 않아야겠는데 현대사회를 살아가면서 스트레스를 받지 않는 것은 불가능하죠 ?
그래서 우리는 스트레스를 조절하는법을 배워야 합니다.

1. 전문가의 도움을 받으세요.

2. 명상이나 요가를 배워보세요.

3. 충분한 수면을 취하세요.

4. 스트레스를 가볍게 넘기지 말고 오래 지속되는 스트레스는 관리해야 합니다.



참고자료 : MD anderson cancer center

http://www.mdanderson.org/patient-and-cancer-information/cancer-information/cancer-topics/prevention-and-screening/health/stress-cancer-risk.html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5/06/30 12:28 2015/06/30 12:28

카테고리

전체 (1375)
암지식정보센터 소개 (138)
질병,치료 (550)
영양 (98)
건강레시피 (128)
운동 (58)
언론보도 (386)

공지사항

달력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