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음료·소시지·붉은고기·짠음식
세계암연구기금, 암유발 연관성 높은 특정음식 지목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적절한 몸무게를 유지하고 활발한 신체활동을 하며, 매일 400g의 과일ㆍ채소를 먹되 가공식품은 줄여라”


세계암연구기금을 비롯해 의학계에서는 여러 연구를 통해 암 유발과 연관성이 높은 특정 음식들을 지목하고 있다. 물론 이러한 음식을 먹는다고 해서 당장 암에 걸리는 것은 아니다. 하지만 평소에 즐겨 먹거나 과도하게 섭취할 시 암 유발 가능성은 높아진다. 우리가 매일 먹는 음식에서 어떤 음식을 선택하느냐는 암 세포에게 기회를 줄지를 선택하는 문제이기도 하다.


1. 단 음료

세계암연구기금이 ‘암 예방 수칙’에서 섭취를 제한한 것 중 하나는 “설탕이 포함된 단 음료”이다. 하지만 암과 관련해서 일반인들의 경계심이 가장 느슨한 것은 단 음식이다. 일반적으로 단 음식들은 비만이나 당뇨병에만 연관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과도한 당 섭취가 어떻게 암을 유발하는지, 이에 대한 경로를 규명한 연구결과가 처음으로 국내에서 나온 바 있다. 연세대 생화학과 백융기 교수, 세브란스병원 김호근·강창무 교수팀에 따르면 단 음식을 많이 먹을 때는 ‘오글루넥’이라는 당 분자가 많이 만들어진다. 이는 암이 억제되는 회로를 망가뜨리기 때문에 멀쩡하던 췌장 세포가 악성 췌장암세포로 변화할 수 있다. 이같은 현상은 위암·간암 조직에서도 일어난다. 연구진은 “지나친 당 섭취는 당뇨병뿐만 아니라 중요한 암 억제조절자의 기능까지 파괴한다”며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현대인의 당분은 세계암연구기금의 지적대로 주로 설탕이나 액상과당이 많이 들어간 ‘음료’를 통해서 많이 섭취된다. 달콤한 라떼 종류, 콜라, 시럽이 많이 들어간 과일주스 등 단 음료는 하루 당 섭취량 중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여성들이 단 음료를 즐겨 마시면 자궁암의 발병률이 높아진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미국 미네소타대학 연구팀에 따르면 단 음료를 가장 많이 마시는 여성들은 전혀 마시지 않는 여성들보다 제 1형 자궁내막암 발병률이 78%나 더 높았다. 운동이나 음주, 흡연, 당뇨병력 등의 다른 발암 요인들을 고려했을 때도 이 같은 상관관계는 그대로 유지됐다.


2. 소시지·햄 
아이들 반찬이나 급식에서 자주 등장하는 햄 볶음, 브런치메뉴에 빠지지 않는 베이컨, 간식으로 즐겨먹는 핫도그의 소시지...모두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국제암연구소(IARC) 지목한 암 유발 식품이다. IARC는 가공육의 섭취가 직장암을 유발한다는 충분한 증거(800여건의 연구결과들)에 따라 가공육을 1군 발암물질로 분류하면서 매일 50g의 가공육을 먹으면 직장암에 걸릴 위험이 18%로 높아진다고 지적했다. 


한국인의 경우 하루에 햄과 소시지. 베이컨을 매일 50g을 먹는 경우는 흔하지 않지만, ‘1군 발암물질’로 지목된 만큼 가공육에 대한 기존의 인식은 달라져야 한다. 여기서 말하는 ‘1군’이란 발암 가능성이 과학적으로 입증된 물질 그룹이다. 


3. 붉은고기 
가공육을 지목하면서 IARC이 또 하나의 위험성을 알린 것은 붉은고기다. 붉은고기는 2군 발암물질(발암 가능성에 대해 인체 자료는 제한적이지만, 실험동물자료가 충분한 물질 그룹)로 분류된 식품이며, 건강에 미치는 악영향을 경고하는 연구는 꾸준히 나오고 있다. ‘세계 암 연구 기금’ 역시 보고서 통해 “매주 4회 이상 적색육 섭취를 제한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영국 리즈대학 영양역학연구실(NEG)에 따르면 여성들을 식습관에 따라 4개 그룹으로 나눠 대장 관련 암(직장암ㆍ결장암ㆍ항문암 포함)과의 상관성을 분석한 결과, 적색육을 자주 섭취한 연구 대상자들에게선 결장암이 많이 관찰됐다. 또한 네덜란드 위트레흐트대학 연구팀은 붉은 고기에 많은 환원 헤마틴 성분을 투여한 쥐에서 장 내벽 손상이 확인됐다고 밝힌 바 있다. 이 손상을 치유하기 위해 몸은 빠르게 세포를 재생하게 되는데, 이 과정에서 악성 종양의 생성도 유발한다는 설명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특히 바베큐식으로 붉은고기를 먹는 것은 더욱 위험하다. 평소 고기를 석쇠에 직화로 자주 구워먹으면 신장암에 걸릴 가능성이 높아진다는 미국 텍사스대학교 엠디 앤더슨 암센터의 연구결과도 있다. 암을 유발하는 유전적 돌연변이가 나타날 가능성이 높아진다는 해석이다. 또한 고기의 탄 부분에는 1급 발암 물질 ‘벤조피렌’이 들어있다.


이처럼, 붉은 고기와 설탕이 든 음료를 계속해서 마시면 대장에 염증이 생겨 암에 걸릴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 결과도 나왔다. 미국 하버드대 에드워드 지오바누치 교수팀이 이끄는 국제 연구팀은 “가공육과 적색육, 내장육, 설탕 음료는 암을 유발하는 염증과 가장 크게 연관성이 있는 음식이었다”고 경고했다.


4. 짠 음식 
맵고 짠 음식도 위암을 높이는 요인으로 잘 알려져 있지만 일반적인 예상과 달리 매운 음식보다는 짠 음식이 더 위험하다. 짠 음식이 위벽을 자극해 위암의 원인이 되며, 비만 등을 유발하기 때문이다. 국가암정보센터에 따르면 짠 음식을 많이 섭취한 사람은 적게 섭취한 사람보다 위암 발병 위험도가 4.5배나 높아진다. 


성인의 하루 소금 섭취 권고량은 5g으로 굵은 소금 한 숟가락 정도이지만 한국인은 평소 이보다 2-3배를 더 먹고 있는 실정이다. 암 예방을 위해서는 음식을 싱겁게 조리하며, 나트륨 함량이 많은 패스트푸드 섭취도 줄여야 한다. 


출처 : 헤럴드경제 육성연
기자/gorgeous@heraldcorp.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8/07/02 15:12 2018/07/02 15:12

설탕 과잉섭취로 생긴 당 분자가
암 억제 단백질 작동 방해해
췌장·위·간암 일으킬 수 있어

설탕 등 단 음식을 좋아하는 식습관이 당뇨병뿐만 아니라 암까지 유발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과다한 당분 섭취가 암을 일으킬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연세대 생화학과 백융기 특훈교수(프로테옴연구원장) 연구팀은 5일 세브란스병원 김호근(암병리)·강창무(췌장암) 교수팀과 공동 연구를 통해 과도한 당 섭취가 암을 발생시키는 새로운 경로를 밝혀내 암 연구 분야 국제학술지인 <캔서 리서치>에 논문을 게재했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최첨단 단백체학 기술을 이용해 당분을 섭취해서 생기는 당 분자가 암을 억제하는 단백질의 기능을 방해해 암을 일으킬 수 있음을 밝혀냈다. 우리 몸에서 폭소3(FOXO3)이나 피53(p53)과 같은 암 억제 단백질들은 비정상적인 세포 분열 기미가 보이면 세포사멸(아포프토시스)을 유도해 암을 억제한다. 하지만 설탕 등 단 음식을 과다 섭취하면 생성되는 ‘오글루넥’이라는 당 분자가 폭소3의 특정 위치에 달라붙어 오히려 암을 일으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설탕 과잉 섭취가 암 억제 단백질의 기능을 마비시켜 암을 일으키는 원리. 백융기 연세대 교수 연구팀 제공


연구팀은 폭소3의 284번 세린 아미노기에 오글루넥이 붙으면 엠디엠2(MDM2)라는 발암인자의 활성을 촉진해 p53이 주도하는 암 억제회로가 붕괴되고 연결된 p21 세포주기 조절자까지 훼손해 멀쩡하던 췌장세포를 악성 췌장암세포로 변환시켜간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연구팀은 “지나친 당 섭취는 당뇨병뿐만 아니라 중요한 암 억제조절자의 기능까지 파괴해 췌장암을 유발할 수 있다. 췌장암은 아직 진단자가 없어 수술 뒤 5년 생존율이 가장 낮은 암이어서 설탕 섭취에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또 같은 현상이 위암과 간암 조직에서도 동시에 일어난다는 사실도 밝혀냈다. 이들 암 조직에서는 과잉 당 대사를 촉매하는 효소유전자들이 크게 활성화돼 오글루넥 당분도 비정상적으로 대폭 생성되고 있었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연구팀은 “향후 임상 분야에서 췌장암이나 위암, 간암 등 소화기암 환자의 조직검사 때 당화된 폭소3의 발현 정도를 정상인과 비교하는 것으로 암 진단은 물론 항암 표적 치료를 시도할 가능성을 열었다는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연세대 백융기 교수팀 연구 결과
국제학술지 <캔서 리서치>에 논문
이근영 선임기자
kylee@hani.co.kr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8/01/11 14:51 2018/01/11 14:51

암을 다스리는 건강 밥상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국암연구소(AICR)는 자연식품과 채소가 풍성한 건강한 식단을 만들기 위해, 어떤 식품군의 음식을 얼마나 먹어야 할 지 알려주는 새로운 미국 식단을 개발했습니다. 암에 있어서 건강 밥상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알려 주는 것이지요.


채소가 풍성한 밥상으로 암을 다스릴 수 있다는 연구 결과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답니다. 특히 신선한 비전분성의 녹색 잎채소의 섭취량은 늘리고, 반대로 동물성 단백질과 설탕의 섭취량은 줄인다면 암을 예방하고, 또 암 치료 후 건강하게 살아가는 데 큰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특히, 건강한 식단에는 다양한 색깔의 컬러푸드와 함께 십자화과의 채소가 들어가야 한답니다. 십자화과는 브로콜리, 케일, 방울양배추, 루꼴라, 쌈케일, 겨자잎, 순무잎, 근대, 시금치 같은 짙은 녹색의 잎채소들을 통칭하는데요, 이런 식재료들에는 미세영양소, 파이토케미컬(phytochemical), 항산화 성분 등 건강에 도움을 주는 생리활성 성분들과 비타민 A, B, C, E, K가 풍부하다고 합니다. , 이런 짙은 녹색의 채소들은 칼로리와 탄수화물 함량도 적은 데다가, 당 지수가 낮아서 당뇨 환자들도 안심하고 섭취할 수 있어요.



자연식품과 채소가 풍성한 건강 밥상 차리기, 이렇게 따라 해 볼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최소한 식단의 2/3은 통곡물, 과일과 함께 많은 양의 채소로 채우세요. 채소가 과일보다 더 많아야 합니다.


2. 도정된 곡식(백미, 흰 밀가루, 파스타, 빵 등)은 최소한으로 줄이세요.


3.
하루에 채소 5~7단위, 과일 2단위를 섭취하되, 통곡물은 6단위 이상 섭취하지 마세요.

채소 1단위는 조리하거나 다진 경우 반 컵, 생으로는 녹색 잎채소 한 컵, 과일 1단위는 과일 한 컵, 곡물 1단위는 조리된 곡물 반 컵을 뜻합니다.


4.
단백질은 식단의 1/3 이하로 줄이세요. 껍질을 벗긴 닭고기나 닭가슴살, 생선과 같이 기름이 적은 동물성 단백질 또는 두부, , 견과류 같은 식물성 단백질을 섭취하세요.


5.
돼지고기, 소고기, 양고기 등 붉은 살코기의 섭취를 줄이고 훈제고기, 절인 고기, , 소시지 등의 가공육은 피하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6. 매일 3-5단위의 단백질을 섭취하세요. 1단위의 단백질은 고기나 두부 약 85g, 콩 반 컵, 견과류 1/3컵을 뜻합니다.


7.
설탕 섭취를 줄이세요. 미국심장학회(AHA)에 따르면, 하루에 설탕으로 섭취하는 열량을 여성은 100kcal 미만, 남성은 150kcal 미만으로 유지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이는 각각 여섯 티스푼과 아홉 티스푼에 해당하는 양입니다. 달콤한 음료수나 사탕, 디저트는 자제하세요. 특히 시리얼, 조미료, 그래놀라 바 등 가공식품에 숨겨져 있는 설탕을 조심하세요.



현재 암 치료 중이거나, 의학적인 이유로 음식 섭취에 제한이 있거나, 알레르기나 기타 개인적인 이유로 특정한 음식을 섭취하지 않으시는 분들은 전문 영영사에게 상담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


* 참고자료 :
MD anderson cancer center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6/05/27 11:16 2016/05/27 11:16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당분이 암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최근의 몇몇 연구에서 단순당이 많이 함유된 식이가 암발생의 위험을 높일 가능성이 제기되었습니다.
일부 연구에서 당분과 암발생의 상관관계가 관찰되고 있기는 하지만 아직 그 원인은 확실하지 않습니다.

단순당이 많이 함유된 식이에 항암작용을 하는 영양소가 결핍되어 암을 유발하는 것인지, 아니면 단순당이 인슐린의 분비를 급격하게 높임으로써 암세포의 성장을 촉진시키는 것인지 그 원인은 불분명합니다.

아직까지 확실한 연구결과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상당수의 책이나 웹사이트 등에서는 암을 예방하는 식이의 한 방편으로 당분을 금지하도록 섣부르게 조언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단순당의 공급원이 되는 모든 음식을 피하는 것은 현명하지 못한 방법입니다. 단순당이  많이 함유된 음식에는 과일, 야채, 곡류 등이 포함되어 있는데, 이것들은 우리 몸의 필수 영양분 공급원이자, 발암 위험을 낮추는 성분들도 포함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혈중 인슐린 수치의 급격한 상승을 막기 위해서는
단 음식과 탄산 음료처럼 단순당의 함량이 매우 높은 음식의 섭취를 줄이고,
당의 흡수 속도를 늦추는 식이섬유나 단백질 또는 지방을 함유한 식품들을 단순당 함유 식품과 함께 섭취하면 됩니다.

미국암협회는 이러한 연구결과에 근거하여, 암 발생 위험을 낮추기 위한 식단에서 탄수화물 섭취에 관해 다음과 같이 권고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종류의 야채와 과일을 매일 5회 이상 섭취하십시오.

-다른 식물성 식품도 매일 여러 차례 섭취하십시오(가공하지 않은 곡류, 콩류, 견과류 등).

-빵과자류, 달게 만든 시리얼, 청량음료, 설탕 등 정제된 탄수화물의 섭취를 제한하십시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참고 : 한국임상암학회 환자가이드북, 미국암학회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5/05/21 11:50 2015/05/21 11:50

카테고리

전체 (1296)
암지식정보센터 소개 (118)
질병,치료 (510)
영양 (91)
건강레시피 (127)
운동 (58)
언론보도 (377)

공지사항

달력

«   2018/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