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블로그 총 관리자 입니다.
블로그 모바일 사용중단에 따른 서비스 종료를 알려드립니다.
관련된 데이터는 의료원에 이관 및 데이터 재사용 유무를 추후 알려드리며
그동안 연세블로그를 구독해 주신 고객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연세의료원은 앞으로도 더욱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 서비스 종료일: 2019년 11월 30일
- 서비스 종료범위: 연세의료원 모바일 블로그 및 홈페이지.
감사합니다.

암지식정보센터 ::

손발톱·입술 푸르스름해지고 숨차면 의심증상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폐에 염증이 생기는 폐렴은 기침과 콧물 등 감기와 비슷한 증상을 보인다. 그러나 중증일 경우 생명에 치명적인 무서운 질환이다. 특히 가족들 중 감염에 약한 어린이나 노인이 있다면 주의해야 한다.

폐렴은 미생물에 의한 감염, 화학물질이나 방사선 같은 자극으로 인해 폐에 염증이 생긴이다. 원인에 따라 감염성과 비감염성으로 나뉜다. 감염성폐렴은 바이러스와 세균, 진균, 결핵균 등 미생물이 발병원인이다. 비감염성폐렴은 방사선치료 부작용이나 화학약물에 노출됐을 때 발병한다.


폐렴은 성인보다는 어린이와 노인들이 잘 걸린다. 또 무더운 여름보다는 가을과 겨울에 환자가 더 많다. 사람은 숨을 쉬면서 세균에 노출되지만 건강할 때는 폐가 폐렴균에 감염되지 않는다. 반면 면역력이 떨어지면 병원균이 폐 깊숙한 곳까지 침투해 증식한 뒤 폐에 염증을 일으킨다.

감기와 다른 폐렴의 증상을 꼽자면, 폐렴은 콧물과 재채기, 기침  등 감기와 증상이 유사하다며 누런색 가래, 심할 경우 파랗거나 피가 묻어 나오는 가래가 나온다. 또  가슴이 아프고 열이 나며 기운이 없거나 숨이 차는 증상이 나타난다. 감기보다는 열이 더 많이 나고 오래가며 가래와 심한 가슴통증이있다. 폐에 염증이 생기면 가래가 많아지고 이를 배출하기 위해 기침이 잦아진다.


폐를 둘러싸고 있는 흉막에 염증이 침범하면 숨을 들이쉬고 내쉴 때 자극을 받아 심한 통증을 느끼고 호흡곤란이 일어날 수 있다. 전신 반응으로는 구토나 설사같은 소화기 증상, 두통과 피로감, 근육통, 고열이 나타난다. 따라서 고열과 함께 기침이나 가래가 많이 나오면 폐렴을 의심해봐야 한다. 손톱과 발톱, 입술이 푸르스름해지거나 자다가 숨이 자주 차면 폐렴 증상일 수 있다.


정지예 세브란스병원 호흡기내과 교수는 "폐렴은 흉부 엑스선 촬영으로 간단하게 확인할 수 있다"며 "염증 모양이나 범위, 합병증을 확인하려면 컴퓨터단층촬영(CT)을 받으면 된다"고 말했다. 폐렴을 일으킨 원인 미생물을 찾기 위해 객담배양검사와 혈액·소변에서 혈청검사도 진행한다.

정지예 교수는 "폐렴을 예방하려면 규칙적인 운동과 균형 잡힌 영양소를 적절히 섭취해야 한다"며 "과로를 피하고 노약자는 예방접종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출처 : new 1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8/10/04 10:37 2018/10/04 10:37

방사선치료 중 주의사항은 무엇인가요?

폐를 포함한 흉부에 방사선치료를 받는 경우,치료 중에는 주로 식도염을 많이 호소하게 되며 치료 후에는 방사선치료에 의한 폐렴을 주의해야 합니다. 식도는 양측 폐 사이에 위치하고 종격동 림프절과 접해 있기 때문에 초기 폐암을 제외한 일반적 폐암 방사선치료 범위에 식도가 포함됩니다.

식도염은 대개 방사선치료 시작 2주 후 발생하여 치료 종료 2~ 3주 후까지 지속될 수 있으며 방사선치료 범위, 방사선량 또는 환자 상태 등에 따라 증상의 정도가 다양하게 나타납니다.

방사선 식도염은 방사선에 의하여 식도 점막이 화상을 입어서 염증이 생기는 것이므로, 가능한 한 너무 짜거나 매운 자극적 음식을 피하고 뜨거운 국물은 약간 식혀서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방사선폐렴은 방사선치료 종료 후부터 6개월까지의 기간에 발생하는 경우가 많으며, 주로 지속적인 기침과 호흡곤란이 나타납니다.
 
감염성 폐렴과 달리 열이 나지 않는 경우가 많으므로, 열이 없더라도 기침, 호흡곤란 등의 증상이 지속되는 경우에는 방사선폐렴 가능성을 생각하여 진찰을 받아야 합니다. 미리 예방할 수 있는 약은 없으나 조기에 치료를 받으면 회복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방사선폐렴이 생긴 이후 폐섬유화증이 발생하거나 원래 있던 폐섬유화증이 악화되기도 하므로, 폐암 외의 기저 폐 질환을 가지고 있는 환자는 방사선치료 후 경과를 세심하게 관찰해야 합니다.

폐암을 진단받으면 당연히 금연하여야 하며 가벼운 운동을 규칙적으로 지속하면 방사선치료에 따른 폐 기능 저하를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육류를 포함하여 다양한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체력 유지에 도움이 됩니다.


자료제공 : 대한폐암학회 www.lungca.or.kr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5/04/06 11:15 2015/04/06 11:15

카테고리

전체 (1383)
암지식정보센터 소개 (142)
질병,치료 (551)
영양 (99)
건강레시피 (128)
운동 (58)
언론보도 (388)

공지사항

달력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