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침·가래 없는데 폐렴?" 노인층 45% 급증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인 폐렴 환자가 급격히 늘고 있습니다.

기침과 가래, 열과 같은 증세가 흔한데, 문제는 노인들은 이같은 증상이 없는 경우도 많다는 겁니다.


폐렴은 노인의 주요 사망원인으로 꼽힐 만큼 무서운 질환인데요, 어떻게 하면 초기에 발견할 수 있는지, 예방법은 무엇인지 알아봤습니다.


[기자]

이달 초부터 2주 넘게 감기약을 먹었던 윤병완 씨.


기침 외에 별다른 증상은 없었는데, 지난 월요일 새벽 갑자기 열이 40도까지 오르더니 정신까지 잃었습니다.

인터뷰:윤병완(70세), 폐렴 환자]


"그렇게 세게 나쁘진 않은데 재채기 정도 하면서 기침 가끔 나오고 그것 뿐이었어요."

병원 응급실을 찾았더니 오른쪽 폐의 2/3가 염증으로 가득했고, 스스로 호흡도 쉽지 않은 중증 폐렴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폐렴은 일반적으로 기침과 가래, 열 등의 증세를 보이는데 노인들은 증상이 없는 경우도 흔합니다.

이같은 폐렴 환자가 꾸준히 증가해, 최근 5년 사이 9% 늘었습니다.


전체 폐렴환자의 절반은 10살 미만의 아기와 어린이입니다.
하지만 환자 증가세는 70살 이상의 노인층에서 두드러집니다.


70살 이상 노인 폐렴환자는 최근 5년 사이 45% 이상 급격히 늘었습니다.

노인 폐렴환자는 식욕이 떨어지거나 기운이 없는 등의 증세 외에는 별다른 증상이 없다보니 병을 키우는 경우가 많습니다.


[인터뷰:송한주, 세브란스병원 호흡기내과 교수]
"심한 상태에서 오는 경우가 많이 있고, 급성 호흡부전으로 진행되고, 감염이 진행되면서 패혈증까지 진행이 돼서 결국 사망에 이르는 경우도 종종 있습니다."


노인 사망원인 가운데 폐렴이 다섯 손가락 안에 들 정도입니다.



또, 65살이 넘었다면 독감 예방접종과 함께 폐렴 예방주사도 맞는 게, 폐렴에 걸리더라도 덜 아프고 나을 수 있는 방법입니다.


YTN 김잔디[jandi@ytn.co.kr]입니다.

2014/11/25 10:54 2014/11/25 10:54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 951 952 953 954 955 956 957 958 959  ... 1376 

카테고리

전체 (1376)
암지식정보센터 소개 (139)
질병,치료 (550)
영양 (98)
건강레시피 (128)
운동 (58)
언론보도 (386)

공지사항

달력

«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