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http://www.mdtoday.co.kr/mdtoday/index.html?no=300172
<메디컬 투데이 김동주 기자>


콩 속에 들어 있는 주성분중 하나인 제니스테인(genistein)이 유방암 발병을 억제하는 단이 ㄹ유전자를 보호 유방암 치료 효과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나타났다. 이전 연구들에 의하면 콩 속 일부 성분들이 안면홍조증 같은 급성 폐경 증상 완화를 포함 각종 건강상 이로움과 연관된 것으로 나타난 바 있으며 이 같은 이로움의 핵심은 식물성 에스트로겐 유사 성분으로 섭취시 에스트로겐 수용체들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이소플라본(isoflavone) 때문으로 추정됐다.


콩 속 이소플라본은 유방암 재발 위험을 줄이는 것과 연관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 가운데 1일 애리조나대학 연구팀이 'Current Developments in Nutrition'지에 밝힌 새로운 연구결과에 의하면 콩 속 이소플라본인 제니스테인이 유방암 발병을 멈추게도 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결과 제니스테인이 종양 발달을 억제할 수 있는 유전자인 BRCA1 유전자와 연관 보호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BRCA1 유전자는 유방암 발병에 핵심 역할을 하는 바 건강한 경우에는 억제 역할을 해 유방암 발병을 막지만 변이돼 오작동 시에는 암 방어 1차 기전이 약해지게 된다.


또한 과도한 탄소 물질이 유전자에 달라붙는 메칠화시에는 BRCA1 활성이 영향을 받아 작용을 하지 않아 종양 억제 역할을 할 수 없다.


이번 연구에서 연구팀은 흡연 같은 환경적 발암 인자에 의해 활성화되는 단백질인 방향족 탄화수소(Aromatic hydrocarbon ;AhR) )와 BRCA1 간 연관성에 초점을 맞추어 연구를 진행한 바 연구결과 활성화된 AhR이 BRCA1 을 억제시켜 암 세포를 억제하지 못하게 해 종양이 자유롭게 발병하고 퍼지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정상적으로는 BRCA1은 에스트로겐 알파와 상호작용 하지만 BRCA1이 억제되면 에스트로겐 알파와의 상호작용이 없어져 타목시펜 같은 BRCA1-에스트로겐 알파 상호작용에 작용하는 약물들이 효과가 없어지게 된다.


따라서 연구팀은 활성화된 AhR의 작용을 없애는 것이 BRCA1이 다시 정상 작동하게 하는지를 살핀 바 연구결과 콩 추출 제니스테인이 이 같은 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아시아 여성들이 평생 콩을 먹는 것이 이 같은 여성들에서 유방암 발병 위험이 낮은 것과 연관이 있으며 제니스테인이 실제로 DNA 메칠화를 막을 수 있다"라고 밝혔다.


또한 "제니스테인이 BRCA1 유전자가 계속해 종양 억제인자로 작용하게 하고 BRCA1-에스트로겐 알파 상호작용을 새롭게 해 타목시펜이 암 세포에 보다 효과적으로 작용하게 만들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7/11/10 01:00 2017/11/10 01:0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2 3 4 5 6 7 8  ... 590 

카테고리

강남세브란스 유방암센터 (590)
유방암센터 소개 (5)
유방암센터 소식 (182)
유방암 이야기 (41)
유방암 수술 (14)
항암 치료 (12)
방사선 치료 (5)
항호르몬 치료 (5)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2)
목요 예배 (73)
유방암 뉴스 (189)
유방암 식사 (35)
마음의 안식 (23)
환우 소식 (3)

달력

«   2017/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