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방암 진단 검사의 가장 기본적인 검사입니다.

유방촬영술(mammography)
유방촬영술은 유방암 검사의 필수 기본검사이며 유방초음파 등의 검사에서 발견이 어

려운 미세석회화 등의 조기암 병변 발견 시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5mm 정도 크기의

종괴도 발견이 가능하며 90~95%의 정확성을 보이고 , 촉지되지 않은 유방암을 발견하

는데 있어 가장 예민한 검사로 조기에 암을 진단할 수 있는 가장 이상적인 방법입니다.
하지만 젊은 여성에서는 유방에 섬유질이 많아 유방촬영술만으로 완전한 진단을 하기

에는 다소 무리가 있습니다. 이러한 고밀도 유방일수록 유방촬영술의 민감도가 감소되

므로 유방초음파와 병행합니다.

유방촬영술은 특수 촬영이며 유방을 가만히 판에 대고 있으면 촬영이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라, 유방을 모두 포함시켜 상당한 압박이 가해져야만 유방의 병변이 정상 구조와

구별되게 나옵니다. 이때 제대로 눌러지지 않으면 환자에게 전해지는 엑스선 양이 많

아지고 유방촬영사진이 뿌옇게 흐려져 병변을 찾을 수 없습니다
.



유방초음파
유방조직의 밀도가 높아 유방촬영술에서 종괴를 관찰하기 어려울 때 유용한 진단방법

입니다.

유방 낭종의 경우 90~99%의 확진을 내릴 수 있습니다. 또한 암진단을 확진하기 위하여
조직검사를 실시할 경우에는 실시간으로 종괴를 관찰하면서 시행할 수 있기 때문에 손

으로 잡히지 않는 작은 종괴의 조직 검사에서는 반드시 필요합니다. 악성 종양과 양성

종양은 초음파 소견에서 60-80% 구별이 가능하며, 악성의 가능성이 있는 경우나 악성

소견시 조직 검사를 하고 악성의 소견이 없는 경우는 추적 검사를 6개월/1년, 2년 정도

추적하는 것이 원칙입니다.

                                                                                                                 출처-국가암정보센터
2013/06/25 14:22 2013/06/25 14:22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 657 658 659 660 661 662 663 664 665  ... 711 

카테고리

강남세브란스 유방암센터 (711)
유방암센터 소개 (5)
유방암센터 소식 (222)
유방암 이야기 (41)
유방암 수술 (14)
항암 치료 (12)
방사선 치료 (5)
항호르몬 치료 (5)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2)
목요 예배 (73)
유방암 뉴스 (265)
유방암 식사 (37)
마음의 안식 (23)
환우 소식 (3)

달력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