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방암에 걸리면 20%가 넘는 확률로 림프부종에 걸릴 수 있다.
     림프부종은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만성질환이기 때문에 꾸준한 관리와 치료가 이뤄져야한다.

삶의 질 떨어뜨리는 ‘림프부종’…꾸준히 관리·치료해야 

암치료법은 날로 발전하고 있지만 암재활치료는 일반인에게 낯설게 느껴진다. 암재활치료는 암환자의 체력증진뿐 아니라 합병증, 후유증까지 낮출 수 있는 필수치료법이다.

암을 앓고 나면 후유증에 걸리기 쉽다. 그중 대표적으로 유방암을 앓았던 환자는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후유증 ‘림프부종’에 취약하다. 실제로 유방암환자들은 림프부종에 걸릴 확률이 20%가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힘들게 암치료 했는데”…삶의 질을 낮추는 ‘림프부종’ 

림프절은 불필요한 성분을 흡수해 체내균형을 유지하고 면역작용에 관여하는 기관이다. 이러한 림프절에 문제가 생기면 조직 사이에 높은 단백질함량의 조직액이 축적돼 팔다리에 부종이 생긴다.

유방암은 수술 시 겨드랑이 림프절이 절제되거나 해당 병변에 방사선치료를 시행하기 때문에 부종이 생길 확률이 높아진다. 특히 림프부종은 통증 없이 서서히 진행돼 증상을 알아차리기 어렵다.

따라서 유방암치료 시 정기적으로 팔둘레를 측정하고 재활의학과 교수의 도움을 받아 치료하는 등 적극적으로 예방하는 것이 좋다. 

고대구로병원 재활의학과 양승남 교수는 “유방암환자는 언제든지 림프부종이 나타날 수 있어 재활치료를 필수적으로 받아야한다”며 “팔이 뻐근하고 자주 붓는다면 최대한 빨리 병원에 가는 것이 좋다”고 당부했다. 

■완치되지 않는 만성질환 림프부종, 꾸준한 관리가 ‘열쇠’ 

림프부종을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부종이 악화될 수 있다. 특히 림프부종은 완치되지 않기 때문에 평생 관리해야하는 만성질환이다. 

림프부종은 완치보다는 다양한 치료법을 병행해 꾸준히 관리·조절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질병을 늦게 발견할수록 개선이 힘들어 예방과 정기검진으로 조기에 발견해야한다.

재활치료는 마사지, 압박요법(붕대스타킹), 스킨케어, 운동 4가지 치료법이 복합적으로 이뤄진다. 환자의 증상·경과에 따라 다르지만 대부분 표준치료법에 맞춰 진행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사지는 전문가가 진행하는 ‘손 림프 배출법’과 스스로 할 수 있는 ‘자가마사지’로 나뉜다. 양승남 교수는 “마사지를 하면 압력이 림프관의 활성도를 높여 림프액순환을 돕는다”며 “기술과 경험을 지닌 전문가에게 받는 것이 가장 좋고 자가마사지를 시행하려면 충분한 교육을 받아야한다”고 설명했다.

붕대나 스타킹을 이용한 압박요법은 부종에 충분한 압박을 가해 근육펌프기능을 높인다. 이를 통해 부종조직을 감소시키는 치료법이다. 치료단계에서는 붕대를 매일 감아야한다. 유지단계에서는 슬립·스타킹을 낮에 착용, 밤에는 붕대를 사용해야한다. 붕대는 움직이면 압력이 강해지고 쉴 땐 압력이 낮아지는 저탄력성을 쓰는 것이 좋다. 

또 유산소·신전·강도 등 다양한 운동치료가 환자상태에 맞춰 진행된다. 이때도 붕대나 슬립을 착용한 상태에서 시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피부관리는 부종을 없애는 것이 아닌 예방차원에서 필요하다. 부종부위는 감염률이 높아 최대한 피부를 청결·건조하게 유지하며 순하고 저알레르기성 바디워시나 보습제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양승남 교수는 “요즘처럼 암치료 이후 생존율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암 재활치료는 필수적이다”며 “전문가와 단계별로 치료하면 삶의 질이 높아질 수 있다”고 강조했다.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805020849002&code=900303#csidx2dae0a9678e2c1e9a4ee141255862c4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8/05/17 13:18 2018/05/17 13:18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1  ... 24 25 26 27 28 29 30 31 32  ... 657 

카테고리

강남세브란스 유방암센터 (657)
유방암센터 소개 (5)
유방암센터 소식 (204)
유방암 이야기 (41)
유방암 수술 (14)
항암 치료 (12)
방사선 치료 (5)
항호르몬 치료 (5)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2)
목요 예배 (73)
유방암 뉴스 (230)
유방암 식사 (37)
마음의 안식 (23)
환우 소식 (3)

달력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